산청군, ‘한방약초 규격포장재’ 지원한다

제품 규격화 및 고급화로 홍보효과 기대…오는 28일까지 읍·면사무소에 신청

1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산청군이 한방약초산업의 고품질화를 지원하기 위해 ‘2019년 한방약초 규격포장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한방약초 규격포장재를 약초생산농가에 공급함으로써 포장단위의 규격화 및 고급화로 제품의 신뢰도를 높여 산청약초 홍보 효과를 높이기 위한 것이다.

지원대상은 산청군 내 주소지와 생산지를 둔 한방약초 생산자 및 법인으로, 품질인증 여부·약초재배면적·산청한방약초축제 약초판매장터 참여 경력 등에 따라 우선순위가 주어지게 되며, 지원 50% 및 본인 부담 50%로 사업이 진행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농가 및 법인은 주소지를 관할하는 읍면사무소에 오는 28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산청군 관계자는 “약초의 고장 산청에 걸맞게 차별화되고 규격화된 포장재 공급으로 생산에서부터 공급까지 약초사업의 전반을 지원함으로써 산청약초의 제품 품질과 신뢰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