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기공식

통합 의료서비스 모델 개발…내년 하반기 완공 예정

통합의학센터

[한의신문=김대영 기자] 15일 충주시가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기공식을 가졌다.

수안보면 안보리 592-13번지(구 수안보야구장 부지) 2만6천970㎡의 부지에 시설면적 8천718㎡, 지상 3층 140병상(진료30베드, 치유센터 110베드) 규모로 들어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내년 하반기에 완공될 예정으로 총사업비 283억 원이 투입된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선도적 통합 의료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진료, 교육, 연구가 복합된 통합의료체계를 구축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서양의학과 한의학, 대체의학의 장점을 접목한 새로운 치료법을 연구하고 관련 치료 서비스를 제공해 중부권 시민들의 건강 증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를 통해 환자에게 보다 효과적인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