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속초1.6℃
  • 박무-6.6℃
  • 구름조금철원-6.4℃
  • 맑음동두천-4.1℃
  • 맑음파주-6.0℃
  • 맑음대관령-8.7℃
  • 맑음춘천-5.7℃
  • 박무백령도2.1℃
  • 맑음북강릉2.1℃
  • 맑음강릉3.2℃
  • 맑음동해2.7℃
  • 박무서울-1.2℃
  • 박무인천0.1℃
  • 맑음원주-4.5℃
  • 맑음울릉도3.8℃
  • 박무수원-4.2℃
  • 맑음영월-6.3℃
  • 맑음충주-6.7℃
  • 맑음서산-5.2℃
  • 맑음울진-1.4℃
  • 박무청주-3.0℃
  • 박무대전-4.1℃
  • 맑음추풍령-6.0℃
  • 박무안동-6.0℃
  • 맑음상주-5.6℃
  • 맑음포항1.0℃
  • 맑음군산-3.4℃
  • 맑음대구-4.0℃
  • 연무전주-3.0℃
  • 맑음울산-0.6℃
  • 구름조금창원-0.8℃
  • 연무광주-2.0℃
  • 맑음부산2.5℃
  • 구름많음통영-0.1℃
  • 맑음목포-1.3℃
  • 구름조금여수1.2℃
  • 맑음흑산도2.6℃
  • 구름많음완도-0.7℃
  • 구름조금고창-5.2℃
  • 맑음순천-7.5℃
  • 박무홍성(예)-4.5℃
  • 구름많음-5.9℃
  • 흐림제주5.3℃
  • 흐림고산7.1℃
  • 흐림성산3.9℃
  • 흐림서귀포7.4℃
  • 맑음진주-7.1℃
  • 맑음강화-5.3℃
  • 맑음양평-5.0℃
  • 맑음이천-5.9℃
  • 맑음인제-7.4℃
  • 맑음홍천-6.2℃
  • 맑음태백-8.3℃
  • 맑음정선군-7.7℃
  • 맑음제천-8.1℃
  • 맑음보은-7.3℃
  • 맑음천안-6.0℃
  • 맑음보령-2.0℃
  • 맑음부여-5.8℃
  • 맑음금산-7.9℃
  • 구름많음-3.7℃
  • 맑음부안-4.1℃
  • 구름조금임실-7.9℃
  • 맑음정읍-4.2℃
  • 맑음남원-6.0℃
  • 맑음장수-9.7℃
  • 맑음고창군-4.1℃
  • 맑음영광군-4.7℃
  • 맑음김해시-2.0℃
  • 맑음순창군-6.5℃
  • 맑음북창원-1.5℃
  • 맑음양산시-3.2℃
  • 구름많음보성군-4.3℃
  • 구름많음강진군-5.3℃
  • 구름많음장흥-7.0℃
  • 구름많음해남-6.5℃
  • 구름조금고흥-5.4℃
  • 맑음의령군-7.6℃
  • 맑음함양군-9.1℃
  • 구름많음광양시-1.1℃
  • 흐림진도군-5.4℃
  • 맑음봉화-7.3℃
  • 구름많음영주-7.4℃
  • 맑음문경-4.4℃
  • 구름조금청송군-10.2℃
  • 맑음영덕2.0℃
  • 맑음의성-9.0℃
  • 맑음구미-4.8℃
  • 맑음영천-7.2℃
  • 맑음경주시-6.3℃
  • 구름많음거창-7.8℃
  • 맑음합천-6.6℃
  • 맑음밀양-6.0℃
  • 맑음산청-7.2℃
  • 구름조금거제-1.6℃
  • 구름조금남해-2.0℃
  • 맑음-4.6℃
미국 현지에 침구·약침 의학의 최신 지견 ‘전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미국 현지에 침구·약침 의학의 최신 지견 ‘전파’

미국 내 약침·도침의 의료행위 포함 추진…향후 국제컨퍼런스 등 본격화
희귀난치질환학회, 미국 가주한의사협회와 컨퍼런스 진행

2.png대한희귀난치질환학회(회장 김성철·원광한의대 교수)와 미국 가주한의사협회(회장 정종오)가 이달 7·14·21·28일 등 총 4회에 걸쳐 ‘침구·약침 의학의 최신 지견’(2021 Recent Advances in Acupuncture and Pharmacopuncture Medicine)을 주제로 컨퍼런스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미국 10개 주에서 활동하는 가주한의사협회 회원들의 요청으로 마련된 이번 컨퍼런스는 현재 캘리포니아의 scope(의료행위)에 약침과 도침이 포함되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가주한의사협회를 비롯한 미국·중국 단체들이 협의를 통해 scope에 약침과 도침을 포함시키려는 과정의 일환으로 추진돼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김성철 회장은 ‘Korean Acupotomy, Clinical Practice of Korean Pharmacopotomy in Nerve Entrapment Synromes’란 주제의 강연을 통해 약침과 도침을 결합한 ‘약도침’(Pharmacopotomy)을 포착신경병증에 치료하는 신기술을 소개한다.


또 최석우 우석대 침구의학 겸임교수는 ‘근골격계 약침의학, 특히 어깨와 무릎관절에서의 약침임상’이란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게 되며, 김석희 우석대 영상의학 겸임교수는 경추와 요추의 척추질환의 약침임상에 MRI 진단 개념을 도입해 약침의학 임상에 영상의학을 결합시킨 내용으로 강의에 나선다. 


이와 함께 신민섭 원광대 영상의학 겸임교수는 MPS(Myofascial Pain Syndrome)와 연부조직손상(Soft Tissue Injury)에 약침치료의 우수성을 집중적으로 강의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가주한의사협회에서는 약침의학과 도침의학의 행위정의에 대한 개념을 명확하게 함으로써 미국 한의계에서 이들 행위가 사용 가능한 의료행위로 포함시키기 위한 목적도 담겨 있다.


이와 관련 신민섭 교수는 “미국사회의 의료보험체계는 매우 복잡하면서도 의료비의 부담이 매우 높은 의료시스템으로, 상황에 따라 선진 의료이기도 하지만 보편적 치료의 혜택은 충분하지 못한 부분도 있다”며 “이에 한의학적 치료의 외연 확대를 통해 치료비의 부담은 줄이면서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는 의료환경을 만드는게 캘리포니아한의사협회의 목적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실제 캘리포니아주의 의료정책의 결정은 Acupuncture Board Committees에서 심의하지만, 우리나라의 경우와 달리 의료단체의 이해관계가 아닌 철저히 소비자 중심으로 정책이 결정된다는 것. 


현재 미국의 8개 주에서는 한의사의 약침 시술이 가능한 상태로, 이 가운데 네바다주의 경우에는 최근 법률 개정을 통해 진료범위에 전침, 레이저침, dry needle, 이침, 뜸 등 일반 치료 외에도 약침, 초음파치료, 방사선 영상진단, 고주파치료(diathermy) 등이 명시됨으로써 다른 주에서도 이러한 의료환경의 변화에 민감하게 주시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특히 가주한의사협회는 이러한 한의 의료행위의 외연 확대를 위해 향후 코로나 종식 이후 오프라인 행사가 가능한 시점에 라스베가스에서 한국 한의계 단체와 함께 약침과 관련한 대규모 컨퍼런스를 개최, 보다 활발한 활동을 해나갈 계획이다.

강환웅 기자




  • 나는 봄, 여한의사의 한의진료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의료기관 간판 글자 크기 제한 등 규제 완화 추진

  • 주영승 교수의 한약재 감별정보 <11> 흑지마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서영석 의원, '한의사 초음파 진단기기 사용' 대법원 판결 환영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