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둔산한방병원, 2차 한의약산업화협의회 개최

‘피로연구의 전임상-임상연구 플랫폼’ 주제 강연 등 진행

둔산

[한의신문=윤영혜 기자]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은 지난 7일 한의약산업 활성화 및 지역사회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2018년 제2차 한의약산업화협의회’를 개최했다.

대전대학교 링크플러스사업단과 둔산한방병원 임상시험센터로 구성된 한의약산업화협의회는 참여 기업 및 연구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피로연구의 전임상-임상연구 플랫폼’을 주제로 대전대학교 한의과대학 손창규 학장의 강연과 한의약산업화협의회 참여기업 소개 및 활동계획 보고, 둔산한방병원 임상시험센터 신관 이전공간 라운딩 순으로 이어졌다.

특히 손창규 학장은 만성피로증후군 치료제인 미엘로필을 개발해 국내외 특허와 SCI급 국제논문을 비롯한 2상 임상시험을 수행한 경험을 토대로 강연을 펼쳤다. 손 교수 연구팀은 2018년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에 선정돼 향후 9년간 ‘한국인 만성피로증후군 병태분석 및 치료법 개발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한종민 링크플러스사업단 교수는 “2015년부터 이어진 한의약산업화협의회가 만 3년을 맞이해 매우 기쁘다”며 “대전대학교가 가진 인적·물적 인프라를 관련 기업 및 연구자에게 더 많이 알리고 지원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성과로 이끌어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양춘 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 임상시험센터장은 “현재 한의약산업화협의회 참여기업과 함께 의약품 및 건강기능식품 관련 임상시험을 다수 수행하고 있어 매우 고무적인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둔산한방병원 임상시험센터는 신관 증축 이전을 통해 보다 질적인 임상시험의 수행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