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속초16.3℃
  • 흐림14.5℃
  • 구름많음철원14.0℃
  • 구름많음동두천15.0℃
  • 구름많음파주13.6℃
  • 구름많음대관령10.4℃
  • 구름많음춘천16.7℃
  • 구름조금백령도17.9℃
  • 구름많음북강릉16.1℃
  • 구름많음강릉18.8℃
  • 구름많음동해16.9℃
  • 구름많음서울19.7℃
  • 흐림인천19.7℃
  • 구름많음원주16.1℃
  • 구름많음울릉도17.6℃
  • 구름많음수원18.5℃
  • 구름조금영월14.5℃
  • 구름많음충주14.0℃
  • 구름많음서산15.5℃
  • 흐림울진16.7℃
  • 구름많음청주19.8℃
  • 구름많음대전17.4℃
  • 흐림추풍령15.1℃
  • 흐림안동16.9℃
  • 흐림상주16.2℃
  • 흐림포항19.9℃
  • 흐림군산17.5℃
  • 흐림대구18.9℃
  • 흐림전주19.4℃
  • 흐림울산18.2℃
  • 흐림창원18.5℃
  • 구름많음광주19.9℃
  • 흐림부산19.8℃
  • 흐림통영19.6℃
  • 구름많음목포19.3℃
  • 흐림여수20.3℃
  • 구름많음흑산도18.4℃
  • 흐림완도19.1℃
  • 흐림고창16.8℃
  • 흐림순천15.8℃
  • 구름많음홍성(예)16.9℃
  • 구름많음15.5℃
  • 구름많음제주21.8℃
  • 흐림고산21.2℃
  • 구름많음성산20.0℃
  • 흐림서귀포21.1℃
  • 흐림진주17.2℃
  • 구름많음강화15.7℃
  • 구름많음양평16.9℃
  • 구름많음이천15.5℃
  • 흐림인제13.7℃
  • 흐림홍천15.6℃
  • 구름많음태백11.0℃
  • 구름많음정선군13.5℃
  • 구름많음제천12.5℃
  • 구름많음보은14.8℃
  • 구름많음천안14.7℃
  • 구름많음보령17.2℃
  • 구름많음부여16.7℃
  • 흐림금산15.7℃
  • 구름많음17.0℃
  • 흐림부안18.5℃
  • 흐림임실15.8℃
  • 흐림정읍17.4℃
  • 흐림남원17.2℃
  • 흐림장수14.0℃
  • 흐림고창군16.2℃
  • 흐림영광군17.3℃
  • 흐림김해시18.8℃
  • 흐림순창군17.7℃
  • 흐림북창원18.3℃
  • 흐림양산시19.6℃
  • 흐림보성군17.8℃
  • 흐림강진군18.0℃
  • 흐림장흥17.3℃
  • 흐림해남17.5℃
  • 흐림고흥16.6℃
  • 흐림의령군17.0℃
  • 흐림함양군15.9℃
  • 흐림광양시18.3℃
  • 흐림진도군18.0℃
  • 흐림봉화12.7℃
  • 흐림영주13.8℃
  • 흐림문경14.8℃
  • 흐림청송군14.8℃
  • 흐림영덕16.2℃
  • 흐림의성15.8℃
  • 구름많음구미17.3℃
  • 흐림영천17.3℃
  • 흐림경주시17.0℃
  • 흐림거창16.2℃
  • 흐림합천16.9℃
  • 흐림밀양18.2℃
  • 흐림산청16.2℃
  • 흐림거제18.4℃
  • 흐림남해18.5℃
통증 양상에 대한 새로운 지평 제안 ‘눈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통증 양상에 대한 새로운 지평 제안 ‘눈길’

‘Neuroscience and Biobehavioral Reviews’에 게재…다중, 다변량 데이터 분석 활용
경희한의대 채윤병·박히준·이인선 교수, 정밀의학 관점에서의 연구방향 제시

1.jpg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채윤병·박히준·이인선 교수팀이 통증의 양상에 대해 다중(multimodal)·다변량(multivariate) 데이터 분석을 이용한 정밀의학 관점의 연구에 대한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들은 최근 ‘Pain modalities in the body and brain: Current knowledge and future perspectives’라는 제하로 ‘Neuroscience and Biobehavioral Reviews’(2022년 기준 IF: 9.052)의 최근호에 논문을 게재했다. ‘Neuroscience and Biobehavioral Reviews’는 impact factor 기준 behavioral neuroscience 분야 랭킹 상위 5%, H-index 기준 랭킹 1위인 뇌신경과학 관련 리뷰 논문을 취급하는 저명한 국제저널이다. 

 

이번 논문의 교신저자인 이인선 교수는 한의사 최초로 독일 튀빙겐대학에서 뇌신경과학 박사 학위를 받은 후 미국 국립보건원에서 통증의 특이성과 관련된 뇌영상 연구를 수행해 왔으며, 현재 경희대 한의과대학 조교수로 재직하면서 통증 및 건강 상태와 관련된 뇌활성 신호 및 생체 신호를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분석하는 연구를 수행 중이다. 

 

특히 이번 연구는 그동안 통증 및 침 치료와 관련 뇌영상 연구를 진행해 온 채윤병 교수와 아토피 환자의 통증-가려움증에 대한 맞춤형 침치료 기전 연구실을 이끌고 있는 박히준 교수의 오랜 학문적 경험을 바탕으로, 통증 연구에 대해 한의학적인 관점으로 연구해온 이인선 교수의 노력의 결합된 결과물이라는 설명이다.  

 

이번 연구에서는 통증의 양상(pain modality)에 대해 우리 몸과 뇌의 관점에서 수행된 다양한 연구를 소개하고, 현재까지 진행된 연구에서 부족한 부분들을 되짚었다. 또한 최근 대두되고 있는 다중·다변량 데이터 분석을 이용한 연구의 새로운 가능성을 고찰하는 한편 향후 통증 양상 간의 비교 연구를 토대로 정밀의학이 발전할 것으로 전망키도 했다.  

 

최근 주관적 감정인 통증을 객관적으로 측정하고 예측할 수 있는 바이오마커 개발 및 검증이 국제적인 주요 관심사가 되고 있다. 실제 다중 데이터 수집 및 다변량 데이터 분석 기술의 발전으로 다양한 종류의 뇌신경활성도를 측정하고 이를 전신에서 측정된 생체 신호와 결합한 분석이 진행되고 있으며, 이런 방법을 통해 예측 정확도가 높은 통증 바이오마커를 찾아내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연구가 높은 정확도와 높은 특이도로 통증의 중등도를 예측하는 바이오마커 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기 때문에 통증의 다양한 양상을 구별하는 유사한 접근 방식은 부족한 실정이다.  

 

이와 관련 이인선 교수는 “실제 임상에서 환자들은 여러 종류의 통증을 경험하고, 통증의 양상에 따라 서로 다른 치료가 필요한 경우가 많다”며 “보다 정확하고 구체적으로 통증 바이오마커를 개발하기 위해서는 통증의 양상 특이성에 대한 심층적인 이해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이 교수는 “이번 연구에서 만성-임상 통증 및 급성-실험적 통증, 직접적 통증 및 사회적·대리적 통증, 체성 및 내장 통증 간의 신경 활동 패턴 차이에 초점을 맞춰 통증의 양상 특이성에 대한 연구결과를 종합했다”며 “더불어 통증의 양상에 대한 연구결과를 이용해 통증 관리 전략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을 제안하고, 연구자들에게 정밀의학 관점에서 개별화된 통증 치료법을 개발하기 위해 통증 양상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는 것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강환웅 기자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장애인 건강주치의 사업에 한의사 참여 필요

  • [한의약 이슈 브리핑]한의협, 교통사고 환자의 진단서 반복 발급 의무화 대회원 담화문 발표

  • [3분 한의약] 뇌졸중 치료 중 한약복용과 침치료 안전할까요?

  • [한의약 이슈 브리핑]한의협, 교통사고 환자 진단서 제출 반복 의무화 규탄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