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속초16.3℃
  • 흐림14.5℃
  • 구름많음철원14.0℃
  • 구름많음동두천15.0℃
  • 구름많음파주13.6℃
  • 구름많음대관령10.4℃
  • 구름많음춘천16.7℃
  • 구름조금백령도17.9℃
  • 구름많음북강릉16.1℃
  • 구름많음강릉18.8℃
  • 구름많음동해16.9℃
  • 구름많음서울19.7℃
  • 흐림인천19.7℃
  • 구름많음원주16.1℃
  • 구름많음울릉도17.6℃
  • 구름많음수원18.5℃
  • 구름조금영월14.5℃
  • 구름많음충주14.0℃
  • 구름많음서산15.5℃
  • 흐림울진16.7℃
  • 구름많음청주19.8℃
  • 구름많음대전17.4℃
  • 흐림추풍령15.1℃
  • 흐림안동16.9℃
  • 흐림상주16.2℃
  • 흐림포항19.9℃
  • 흐림군산17.5℃
  • 흐림대구18.9℃
  • 흐림전주19.4℃
  • 흐림울산18.2℃
  • 흐림창원18.5℃
  • 구름많음광주19.9℃
  • 흐림부산19.8℃
  • 흐림통영19.6℃
  • 구름많음목포19.3℃
  • 흐림여수20.3℃
  • 구름많음흑산도18.4℃
  • 흐림완도19.1℃
  • 흐림고창16.8℃
  • 흐림순천15.8℃
  • 구름많음홍성(예)16.9℃
  • 구름많음15.5℃
  • 구름많음제주21.8℃
  • 흐림고산21.2℃
  • 구름많음성산20.0℃
  • 흐림서귀포21.1℃
  • 흐림진주17.2℃
  • 구름많음강화15.7℃
  • 구름많음양평16.9℃
  • 구름많음이천15.5℃
  • 흐림인제13.7℃
  • 흐림홍천15.6℃
  • 구름많음태백11.0℃
  • 구름많음정선군13.5℃
  • 구름많음제천12.5℃
  • 구름많음보은14.8℃
  • 구름많음천안14.7℃
  • 구름많음보령17.2℃
  • 구름많음부여16.7℃
  • 흐림금산15.7℃
  • 구름많음17.0℃
  • 흐림부안18.5℃
  • 흐림임실15.8℃
  • 흐림정읍17.4℃
  • 흐림남원17.2℃
  • 흐림장수14.0℃
  • 흐림고창군16.2℃
  • 흐림영광군17.3℃
  • 흐림김해시18.8℃
  • 흐림순창군17.7℃
  • 흐림북창원18.3℃
  • 흐림양산시19.6℃
  • 흐림보성군17.8℃
  • 흐림강진군18.0℃
  • 흐림장흥17.3℃
  • 흐림해남17.5℃
  • 흐림고흥16.6℃
  • 흐림의령군17.0℃
  • 흐림함양군15.9℃
  • 흐림광양시18.3℃
  • 흐림진도군18.0℃
  • 흐림봉화12.7℃
  • 흐림영주13.8℃
  • 흐림문경14.8℃
  • 흐림청송군14.8℃
  • 흐림영덕16.2℃
  • 흐림의성15.8℃
  • 구름많음구미17.3℃
  • 흐림영천17.3℃
  • 흐림경주시17.0℃
  • 흐림거창16.2℃
  • 흐림합천16.9℃
  • 흐림밀양18.2℃
  • 흐림산청16.2℃
  • 흐림거제18.4℃
  • 흐림남해18.5℃
항일투쟁에 몸 바친 신광렬 선생, 독립유공자 서훈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항일투쟁에 몸 바친 신광렬 선생, 독립유공자 서훈

신준식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선친…일제강점기 반일 시위 주도로 형무소 수감
자생한방병원 “한의사 독립운동가 정신 계승하는 민족병원으로 거듭날 것”

[사진설명]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왼쪽)와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 형제가 독립유공자 신광열 선생의 흉상 앞에서 선친을 기리고 있다.JPG

자생한방병원은 독립운동가이자 한의사로 항일투쟁에 몸 바친 청파 신광렬 선생이 독립유공자로 인정돼 국가보훈처로부터 대통령표창을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신광렬 선생은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의 선친이다.


함경남도 북청 출신인 신광렬 선생은 1930년 3‧1운동 11주년을 앞두고 대대적으로 벌어진 반일 시위운동의 주동자로 지목돼 경성 서대문형무소에 투옥됐다. 수감번호 ‘1679’를 부여 받고 옥고를 치렀으며 옆구리에는 일본 경찰의 칼에 길게 벤 자국이 남았다. 


또 출소 후에는 독립운동가 치료 및 군수품, 독립운동 자금을 항일연합군부대에 조달하는 역할을 수행했으며, 독립운동가 신익희 선생이 주도하던 정치공작대에서 함경도 책임위원으로 활동하는 등 구국활동에도 앞장섰다. 특히 미국 중앙정보부(CIA) 보고서와 월남유서의 자필기록 내용이 일치하면서 관련 업적들이 사실로 밝혀지게 됐다.


이번 신광렬 선생의 서훈은 지난 15일 광복절을 맞아 진행된 독립유공자 포상과 함께 이뤄졌다.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는 “잊혀진 독립운동가를 발굴해 재조명하는 일은 대한민국을 있게 한 초석을 확인하는 과정“이라며 ”특히 자생한방병원은 일제강점기 핍박 속에서 쇠퇴하던 한의학을 지켜낸 한의사 독립운동가들의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민족병원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2020년에는 국가보훈처로부터 신준식 박사의 숙조부 신홍균 선생에게 건국훈장 애족장이 서훈됐다. 신홍균 선생은 독립군 3대 대첩 중 하나인 대전자령 전투를 포함한 여러 전투에서 한의사이자 군의관으로서 활약하며 승리에 큰 기여를 했다.


이처럼 숙조부와 선친에 걸친 선대의 민족 정신을 이어받은 자생한방병원과 자생의료재단은 국가유공자와 후손들을 예우하는 사회적 분위기 형성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발전시키고 있다. 국가보훈처와 함께 진행한 독립유공자 및 후손에 대한 한의 의료서비스 지원 사업을 필두로 총 3억원 규모의 척추·관절 질환 치료를 2019년과 지난해에 각각 실시한 바 있다. 올해는 지원 대상을 6·25 참전유공자까지 확대해 나라를 위해 헌신한 이들을 잊지 않기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또한 독립유공자 후손을 대상으로 3년간 3억원 규모의 생활지원금과 장학금을 전달했으며 생존 애국지사를 직접 찾아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생존 애국지사 한의주치의’ 사업과 해외에 거주하다가 귀국한 영주귀국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위한 주거지원 등 각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2월에는 이러한 공적을 인정받아 국가보훈처장으로부터 독립유공자 복지증진 공로 감사패를 수상하기도 했다.


윤영혜 기자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장애인 건강주치의 사업에 한의사 참여 필요

  • [한의약 이슈 브리핑]한의협, 교통사고 환자의 진단서 반복 발급 의무화 대회원 담화문 발표

  • [3분 한의약] 뇌졸중 치료 중 한약복용과 침치료 안전할까요?

  • [한의약 이슈 브리핑]한의협, 교통사고 환자 진단서 제출 반복 의무화 규탄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