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구름많음속초14.4℃
  • 흐림19.7℃
  • 구름많음철원17.2℃
  • 흐림동두천16.2℃
  • 흐림파주19.6℃
  • 구름조금대관령11.1℃
  • 구름많음춘천19.5℃
  • 구름많음백령도14.1℃
  • 비북강릉14.1℃
  • 구름조금강릉15.9℃
  • 구름조금동해14.8℃
  • 흐림서울19.1℃
  • 구름많음인천19.2℃
  • 흐림원주18.5℃
  • 비울릉도12.3℃
  • 흐림수원21.2℃
  • 구름많음영월19.5℃
  • 흐림충주19.7℃
  • 구름많음서산18.6℃
  • 흐림울진15.4℃
  • 흐림청주22.0℃
  • 흐림대전22.8℃
  • 흐림추풍령19.6℃
  • 비안동18.1℃
  • 흐림상주23.9℃
  • 비포항17.8℃
  • 흐림군산
  • 구름많음대구24.9℃
  • 흐림전주18.6℃
  • 비울산21.7℃
  • 비창원23.8℃
  • 흐림광주19.5℃
  • 흐림부산24.4℃
  • 구름많음통영24.3℃
  • 흐림목포18.4℃
  • 구름많음여수23.6℃
  • 흐림흑산도17.0℃
  • 흐림완도20.6℃
  • 흐림고창18.1℃
  • 흐림순천19.7℃
  • 구름조금홍성(예)20.5℃
  • 흐림20.1℃
  • 비제주20.6℃
  • 흐림고산19.8℃
  • 흐림성산21.2℃
  • 흐림서귀포25.4℃
  • 흐림진주24.0℃
  • 구름많음강화19.2℃
  • 흐림양평18.4℃
  • 흐림이천20.6℃
  • 흐림인제17.1℃
  • 흐림홍천19.9℃
  • 구름조금태백12.7℃
  • 구름조금정선군17.7℃
  • 구름조금제천18.7℃
  • 흐림보은19.4℃
  • 흐림천안20.0℃
  • 구름많음보령18.8℃
  • 구름많음부여21.5℃
  • 흐림금산19.9℃
  • 구름많음21.4℃
  • 흐림부안18.8℃
  • 흐림임실17.3℃
  • 흐림정읍18.5℃
  • 흐림남원19.3℃
  • 흐림장수18.6℃
  • 흐림고창군18.4℃
  • 흐림영광군18.2℃
  • 흐림김해시23.9℃
  • 흐림순창군19.8℃
  • 흐림북창원23.5℃
  • 흐림양산시24.5℃
  • 흐림보성군21.2℃
  • 흐림강진군19.8℃
  • 흐림장흥19.6℃
  • 흐림해남18.9℃
  • 구름많음고흥21.0℃
  • 흐림의령군24.9℃
  • 구름많음함양군22.0℃
  • 구름많음광양시23.4℃
  • 흐림진도군18.5℃
  • 구름조금봉화17.7℃
  • 구름조금영주17.7℃
  • 흐림문경22.0℃
  • 흐림청송군17.4℃
  • 흐림영덕17.1℃
  • 흐림의성22.7℃
  • 흐림구미23.6℃
  • 흐림영천23.0℃
  • 흐림경주시18.1℃
  • 구름많음거창24.7℃
  • 흐림합천25.1℃
  • 흐림밀양25.3℃
  • 흐림산청23.8℃
  • 구름많음거제24.7℃
  • 구름많음남해24.2℃
전국 8개 권역서 한의사 국시 모의 CBT 동시 시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부,대학

전국 8개 권역서 한의사 국시 모의 CBT 동시 시행

“환경 달라 낯설었지만 금세 적응…지필 방식보다 수월”


20220722_153343.jpg


한의사 국가고시 컴퓨터시험(CBT) 시행을 앞두고 지난달 22일 서울·부산·광주·대전·전북·강원·충북·경북 등 8개 권역에서 모의 CBT가 실시됐다.

 

이번 모의 CBT는 문제지와 답지, 별도의 답안카드 없이 컴퓨터 화면을 통해 문제를 확인하고 문제에 대한 답을 화면 내 별도의 공간에 체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기존에는 OMR 카드를 배부 받은 뒤 문제에 대한 답을 OMR 카드에 옮겨 적는 식이었다.

 

시험 과목은 △내과학 △침구학 △보건의약관계법규 △외과학 △신경정신과학 △안이비인후과학 △부인과학 △소아과학 △예방의학 △한방생리학 △본초학 등 11개로, 시험 과목 및 문제 수, 문제형식 등은 기존과 같았다.

 

이번 시험을 운영한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국시원) 관계자는 “서울 지역 고사장에서는 가천대, 경희대, 동국대 등 서울 지역에 인접한 한의대 학생들이 시험을 치렀다”며 “시험 운영 과정에서 컴퓨터 접속 상의 문제가 없는지 등을 중점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험을 본 경희대 한의대 학생은 “국시를 쳐보진 않았지만, 모의고사로 진행되다보니 긴장감이 떨어지는 것 같다”며 “그래도 컴퓨터 기기를 활용해 한의사 시험을 치는 건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 이번 시험에는 마련되진 않았지만, 개인적으로 멀티미디어가 삽입되는 문항을 감안해 헤드셋 등의 장치를 추가로 도입하면 더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가천대 한의대 학생은 “클릭만 하면 자동으로 답안 체크가 되니, OMR 카드에 마킹하던 기존 방식의 수고를 덜 수 있어 편했고 큰 부담도 느끼지 못했다”며 “종이에 써 가면서 문제를 풀 수 없어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모니터 안에 기록할 수 있는 별도 공간이 있어 유용했다”고 밝혔다.

 

동국대 한의대 박준우 학생은 “학교에서 다소 멀리 떨어진 곳에서 시험을 응시하다보니 점심을 먹은 이후부터 점차 체력이 떨어지는 느낌이 들었다. 실전에서는 이동 시간 등까지 고려해 체력을 잘 배분하고, 허기를 채울 수 있는 간단한 간식도 챙겨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시험 방식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다소 낯설게 느껴졌지만, 이내 밑줄 긋는 기능이나 계산 기능 등을 활용할 수 있어 적응되니 오히려 더 원활한 부분이 많았다. 보다 직관적으로 문제풀이에 집중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모교 소속 컴퓨터 강의실에서 모의시험을 본 대구한의대 승혜빈 학생은 “새로운 시험 방식이어서 첫 교시에 긴장했지만, 점점 익숙해지자 평온해지면서 이내 적응할 수 있었다”며 “‘오행 기류’ 등의 문제는 지면에 계산하며 답을 구하는 방식이 편한데, CBT 시스템 안에 메모 기능 등을 추가해 단점을 보완해 지면에 적는 방식을 보완한 점이 인상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스스로 답을 체크한 문제와 그렇지 않은 문제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기능 등이 있어 전반적으로 더 편하게 느껴졌다”며 “다만 사진 등 자료화면이 모니터에 출력되는 데 시간이 걸리는 등 컴퓨터의 상태가 시험 결과를 좌우할 수 있을 것 같다. 이런 시스템 부분이 실전에서는 보완되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학생들은 이번 시험의 장점으로 △모니터 내 시계 기능 탑재 △글자 수 조절 가능 △전체 과목 중 공부가 부족한 과목 파악 등을, 단점으로는 △부족한 공부 시간 △마우스 클릭소리 등 청각 자극 등을 꼽았다.

 

한편 국시원은 전국 8개 권역 9개 시험장에 올 10월 구축을 목표로 지역별 응시인원·시설이용 편의·민원인 접근성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 CBT 시험센터(가칭)를 추진하고 있다. 내년 1월 13일에 시행되는 제78회 한의사 국가시험부터 이 센터를 이용하되, 좌석이 부족한 경우 외부 시험장을 임차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은용 국시원 한의사국가고시위원장은 “한의사국가고시위원회는 내년부터 치러지는 한의사 국가고시 CBT를 위해 다양한 준비를 하고 있다”며 “충실하게 출제된 이번 모의시험을 통해 학생들이 내년부터 달라지는 환경에도 수월하게 적응해 원하는 결과를 얻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모의 CBT 결과는 오는 29일 발표된다.

 


민보영 기자

관련기사





  • [한의약 이슈 브리핑] 금산군보건소 코로나19 비대면 한의진료, 만족도 84%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장애인 건강주치의 사업에 한의사 참여 필요

  • [한의약 이슈 브리핑]한의협, 교통사고 환자의 진단서 반복 발급 의무화 대회원 담화문 발표

  • [3분 한의약] 뇌졸중 치료 중 한약복용과 침치료 안전할까요?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