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9 (수)

  • 맑음속초16.9℃
  • 안개12.2℃
  • 맑음철원10.0℃
  • 맑음동두천10.5℃
  • 구름많음파주9.1℃
  • 맑음대관령11.5℃
  • 안개백령도10.8℃
  • 맑음북강릉16.4℃
  • 맑음강릉19.0℃
  • 구름많음동해16.6℃
  • 맑음서울13.2℃
  • 박무인천13.4℃
  • 구름조금원주13.2℃
  • 박무울릉도12.7℃
  • 박무수원11.2℃
  • 구름많음영월13.3℃
  • 구름많음충주11.8℃
  • 구름조금서산11.3℃
  • 구름많음울진13.3℃
  • 박무청주15.4℃
  • 박무대전15.3℃
  • 구름많음추풍령14.1℃
  • 안개안동13.3℃
  • 구름많음상주15.8℃
  • 박무포항16.6℃
  • 흐림군산13.9℃
  • 구름많음대구16.5℃
  • 박무전주14.7℃
  • 박무울산15.0℃
  • 박무창원16.2℃
  • 박무광주14.6℃
  • 박무부산16.0℃
  • 흐림통영16.5℃
  • 박무목포14.5℃
  • 박무여수15.9℃
  • 구름많음흑산도14.9℃
  • 흐림완도15.2℃
  • 구름많음고창13.1℃
  • 흐림순천13.9℃
  • 박무홍성(예)11.6℃
  • 흐림제주17.4℃
  • 흐림고산15.6℃
  • 흐림성산16.1℃
  • 구름많음서귀포17.2℃
  • 흐림진주15.2℃
  • 맑음강화10.9℃
  • 맑음양평11.5℃
  • 구름많음이천11.5℃
  • 구름조금인제13.1℃
  • 맑음홍천13.5℃
  • 구름많음태백11.7℃
  • 구름조금정선군13.0℃
  • 구름조금제천12.1℃
  • 구름많음보은12.0℃
  • 구름조금천안11.4℃
  • 구름많음보령12.5℃
  • 구름조금부여13.5℃
  • 구름많음금산13.2℃
  • 구름조금14.1℃
  • 흐림부안13.1℃
  • 구름많음임실12.5℃
  • 구름많음정읍12.8℃
  • 구름많음남원13.0℃
  • 구름많음장수11.6℃
  • 구름많음고창군12.6℃
  • 구름많음영광군12.6℃
  • 흐림김해시16.0℃
  • 구름조금순창군13.2℃
  • 흐림북창원16.8℃
  • 흐림양산시16.8℃
  • 흐림보성군14.6℃
  • 흐림강진군14.1℃
  • 구름많음장흥13.7℃
  • 구름많음해남12.4℃
  • 흐림고흥13.1℃
  • 흐림의령군17.2℃
  • 흐림함양군13.5℃
  • 흐림광양시15.4℃
  • 구름많음진도군11.7℃
  • 구름많음봉화11.1℃
  • 구름많음영주13.4℃
  • 구름많음문경14.1℃
  • 흐림청송군12.2℃
  • 구름많음영덕17.8℃
  • 구름많음의성12.9℃
  • 구름많음구미13.7℃
  • 흐림영천13.0℃
  • 흐림경주시14.0℃
  • 흐림거창11.5℃
  • 구름많음합천15.9℃
  • 흐림밀양16.5℃
  • 흐림산청14.2℃
  • 흐림거제16.4℃
  • 흐림남해15.2℃
‘2023 산청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 국제행사 타당성 조사 착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부,대학

‘2023 산청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 국제행사 타당성 조사 착수

대외경제정책연구원, 동의보감촌 등 현장방문…오는 7월 최종 결정 예정

2.jpg

 

경상남도와 산청군이 추진 중인 ‘2023 산청세계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의 국제행사 승인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타당성 조사용역이 시작됐다.


22일 산청군은 기획재정부가 의뢰한 ‘2023산청항노화엑스포’ 국제행사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을 위해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이 산청을 찾아 착수보고회와 함께 현장방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착수보고회는 지난 2013년 첫 ‘산청엑스포’ 개최지인 동의보감촌에서 진행됐으며, ‘2023산청엑스포’ 기본계획에 대한 산청군의 설명 이후 연구원들의 질의·답변 형식으로 진행됐다.


현장방문은 산청엑스포 주행사장인 동의보감촌이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동의보감촌 전망대에서 조망한 후 부행사장인 산청한방약초산업특구와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 약초시장, 동의보감 탕전원 등을 직접 둘러봤다.


산청엑스포의 국제행사 승인 여부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타당성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오는 7월경 기재부 국제행사심사위원회 최종 심의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한편 산청군은 지난 2013년 세계기록유산인 동의보감 발간 400주년을 기념해 열린 제1회 엑스포 이후, 10년째가 되는 2023년에 제2회 산청세계전통의약항노화엑스포를 개최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주행사장인 동의보감촌 출입관문인 동의문과 보감문을 설치하고, 출렁다리 힐링교 등 관광·체험 인프라를 확충하는 한편 지리산 산약초를 간접 체험할 수 있는 산약초재배단지를 만들고, 동의보감촌을 둘러보며 힐링할 수 있도록 치유의 숲도 조성하고 있다.
산청군은 엑스포 개최 이후 동의보감촌을 세계적인 한방항노화 테마 웰니스 관광 허브로 조성해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한다는 구상이다.


현재 공사가 한창인 밤머리재 터널이 개통되면 동의보감촌을 중심으로 지리산 중산관광지와 남사예담촌, 황매산, 대원사계곡길 등을 잇는 산청관광벨트를 구축, 맞춤형 관광자원을 발굴하고 상품을 개발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한다.


이재근 산청군수는 “지난 2013년 열린 산청엑스포는 그동안 국내에서 개최된 국제 엑스포 가운데 가장 성공적인 콘텐츠 중 하나로 손꼽힌다”며 “특히 엑스포 개최 이후 엑스포 주 행사장이었던 산청 동의보감촌은 지금까지 국내 최대 규모 한방항노화 힐링테마파크로 자리매김한데 이어 연간 방문객 150만명을 기록하는 국내 대표 웰니스 관광지로 성장했다”고 말했다.


이 군수는 이어 “산청군은 ‘어머니의 산’ 지리산 자락에서 자라는 약초를 기반으로 하는 한방항노화산업을 미래 먹거리로 삼고 산업 체계 확립과 고도화 작업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산청군과 경남은 물론 대한민국 K-바이오와 한방항노화산업, 웰니스 관광산업의 밑거름이 될 산청엑스포가 반드시 국제행사로 개최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환웅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