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맑음속초3.5℃
  • 맑음-2.7℃
  • 맑음철원-2.2℃
  • 구름많음동두천-1.2℃
  • 구름많음파주-2.0℃
  • 맑음대관령-3.5℃
  • 구름조금춘천-2.4℃
  • 구름많음백령도5.7℃
  • 맑음북강릉4.0℃
  • 맑음강릉3.6℃
  • 맑음동해5.5℃
  • 눈서울3.4℃
  • 비인천4.1℃
  • 흐림원주-1.8℃
  • 구름많음울릉도4.4℃
  • 흐림수원1.0℃
  • 구름많음영월-1.5℃
  • 흐림충주1.3℃
  • 구름많음서산4.9℃
  • 맑음울진2.6℃
  • 구름조금청주2.2℃
  • 맑음대전2.5℃
  • 구름조금추풍령2.7℃
  • 흐림안동-0.4℃
  • 흐림상주2.9℃
  • 구름많음포항4.1℃
  • 구름많음군산6.4℃
  • 흐림대구1.1℃
  • 구름많음전주1.9℃
  • 흐림울산3.6℃
  • 구름조금창원2.9℃
  • 맑음광주2.5℃
  • 구름조금부산5.0℃
  • 맑음통영4.8℃
  • 흐림목포4.6℃
  • 맑음여수4.4℃
  • 구름많음흑산도8.7℃
  • 구름많음완도5.3℃
  • 구름많음고창3.0℃
  • 구름조금순천-3.0℃
  • 흐림홍성(예)6.3℃
  • 구름많음-0.2℃
  • 흐림제주8.3℃
  • 흐림고산9.8℃
  • 흐림성산5.1℃
  • 흐림서귀포8.2℃
  • 맑음진주-3.3℃
  • 흐림강화4.2℃
  • 흐림양평-1.6℃
  • 흐림이천-1.1℃
  • 구름많음인제0.4℃
  • 구름많음홍천-2.9℃
  • 맑음태백-2.1℃
  • 구름많음정선군-2.3℃
  • 구름많음제천-2.6℃
  • 흐림보은-0.3℃
  • 구름많음천안0.5℃
  • 흐림보령7.1℃
  • 구름조금부여-1.4℃
  • 구름조금금산3.8℃
  • 맑음0.0℃
  • 맑음부안3.0℃
  • 흐림임실-1.3℃
  • 흐림정읍0.7℃
  • 흐림남원-2.3℃
  • 흐림장수0.2℃
  • 맑음고창군1.8℃
  • 흐림영광군2.5℃
  • 구름조금김해시2.6℃
  • 맑음순창군-3.5℃
  • 구름조금북창원4.3℃
  • 구름조금양산시1.1℃
  • 구름조금보성군0.4℃
  • 흐림강진군-0.5℃
  • 흐림장흥-2.3℃
  • 흐림해남-1.6℃
  • 구름조금고흥1.5℃
  • 구름많음의령군-1.6℃
  • 흐림함양군3.9℃
  • 맑음광양시1.9℃
  • 구름많음진도군0.4℃
  • 구름많음봉화2.3℃
  • 흐림영주1.8℃
  • 흐림문경2.2℃
  • 흐림청송군1.1℃
  • 구름많음영덕0.0℃
  • 흐림의성-2.1℃
  • 구름조금구미1.4℃
  • 흐림영천0.2℃
  • 흐림경주시-0.9℃
  • 흐림거창3.8℃
  • 구름많음합천-0.5℃
  • 흐림밀양-1.9℃
  • 구름많음산청4.1℃
  • 구름조금거제2.9℃
  • 맑음남해2.8℃
동의병리학회 동계학술대회, ‘한의병명과 변증의 현대적 이해’ 주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동의병리학회 동계학술대회, ‘한의병명과 변증의 현대적 이해’ 주제

A0052013010449043-1.jpg

대한동의병리학회(회장 전병훈·원광대 한의대)는 구랍 22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한의병명과 변증의 현대적 이해’를 주제로 동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전병훈 회장의 인사말과 박완수 총무이사(가천대 한의대)의 사회로 1·2부로 나눠 개최된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한의학의 변증과 진단, 그리고 현대적 연구에 대한 심도깊은 발표와 질문, 토론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1부(좌장: 박종현 대구한의대 교수·정한솔 부산대 교수)에서는 김봉이 한의사(경희대 한의대)가 ‘Brazilin induces apoptosis and G2/M arrest via inactivation of histone deacetylase in multiple myeloma U266 cells’라는 주제의 발표를 통해 다발성 골수종세포에 대하여 ‘세포자멸사’를 촉진하는 蘇木(Brazilin; Caesalpinia sappan)의 활성기전을 제시했다.



또 신상우 교수(부산대 한의전)는 ‘한의학의 성과기반교육과 CBT’에 대한 발표에서 성과기반교육의 국제적 사례와 컴퓨터기반시험(CBT: Computer-Based Test)의 장·단점에 대한 세밀한 분석을 제시, 눈길을 끌었다.



이어진 2부(좌장: 이선구 상지대 교수)에서는 김기왕 교수(부산대 한의전)가 ‘현대진단기기와 변증’에 대한 발표를 통해 ‘광학단층촬영기법을 통한 설진과 맥진의 보완’과 ‘초음파기기를 이용한 담적(痰積)의 진단’ 등에 대하여 제시하는 한편 지규용 교수(동의대 한의대)는 ‘한의질병분류의 목적에 근거한 KCD-OM3의 학술적 검토’란 주제의 발표에서 ‘소갈(消渴): 당뇨병과 다른 병태(病態)인가?’, ‘陰毒(Yin toxin), 陽毒(Yang toxin): 독소물질에 해당되는 개념인가?’ 등의 문제점 및 한의임상수준의 도약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한의질병분류체계를 병명(病名)을 중심으로 증명(證名)을 계열화시켜 혼합 분류함’ 등의 개선방향을 제시했다.



특히 동계학술대회가 끝난 후 열린 결산의 자리에서는 내년 상반기에 ‘기초한의학 연합학술대회’ 개최를 추진키로 했다.
관리자 기자




  • [한의약 이슈 브리핑] 한의약 난임치료, 국가 차원의 지원 필수!

  • [한의약 이슈 브리핑] 박민수 보건복지부 2차관, 대한한의사협회 방문

  • [AKOM TV 대담회] 구재돈 한의사

  • 주영승 교수의 한약재 감별정보 <7> 작약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