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토)

  • 흐림속초21.1℃
  • 흐림19.7℃
  • 흐림철원19.5℃
  • 흐림동두천19.8℃
  • 흐림파주19.2℃
  • 흐림대관령15.6℃
  • 흐림백령도22.5℃
  • 흐림북강릉20.0℃
  • 흐림강릉21.1℃
  • 흐림동해18.1℃
  • 흐림서울22.1℃
  • 흐림인천22.2℃
  • 흐림원주18.7℃
  • 비울릉도17.9℃
  • 비수원21.3℃
  • 흐림영월17.2℃
  • 흐림충주18.2℃
  • 흐림서산20.1℃
  • 흐림울진17.5℃
  • 비청주19.2℃
  • 비대전19.8℃
  • 흐림추풍령18.2℃
  • 비안동18.5℃
  • 흐림상주19.1℃
  • 비포항21.6℃
  • 흐림군산19.2℃
  • 비대구20.0℃
  • 비전주19.1℃
  • 비울산19.6℃
  • 비창원18.5℃
  • 비광주17.8℃
  • 흐림부산19.7℃
  • 흐림통영19.1℃
  • 비목포18.5℃
  • 비여수18.6℃
  • 비흑산도17.6℃
  • 흐림완도18.2℃
  • 흐림고창18.1℃
  • 흐림순천17.1℃
  • 비홍성(예)19.3℃
  • 비제주19.4℃
  • 흐림고산19.1℃
  • 흐림성산20.3℃
  • 비서귀포20.2℃
  • 흐림진주18.8℃
  • 흐림강화20.3℃
  • 흐림양평20.3℃
  • 흐림이천18.9℃
  • 흐림인제18.8℃
  • 흐림홍천19.0℃
  • 흐림태백14.2℃
  • 흐림정선군16.8℃
  • 흐림제천17.3℃
  • 흐림보은19.1℃
  • 흐림천안17.9℃
  • 흐림보령19.3℃
  • 흐림부여18.5℃
  • 흐림금산18.9℃
  • 흐림부안19.6℃
  • 흐림임실17.0℃
  • 흐림정읍17.9℃
  • 흐림남원18.1℃
  • 흐림장수16.5℃
  • 흐림고창군18.2℃
  • 흐림영광군18.0℃
  • 흐림김해시19.5℃
  • 흐림순창군17.5℃
  • 흐림북창원18.3℃
  • 흐림양산시20.0℃
  • 흐림보성군18.0℃
  • 흐림강진군17.8℃
  • 흐림장흥17.8℃
  • 흐림해남17.2℃
  • 흐림고흥17.5℃
  • 흐림의령군19.3℃
  • 흐림함양군17.9℃
  • 흐림광양시17.9℃
  • 흐림진도군17.9℃
  • 흐림봉화16.4℃
  • 흐림영주16.0℃
  • 흐림문경18.0℃
  • 흐림청송군17.2℃
  • 흐림영덕17.4℃
  • 흐림의성20.0℃
  • 흐림구미19.3℃
  • 흐림영천19.2℃
  • 흐림경주시19.9℃
  • 흐림거창17.2℃
  • 흐림합천18.9℃
  • 흐림밀양19.6℃
  • 흐림산청18.2℃
  • 흐림거제19.4℃
  • 흐림남해18.4℃
경남 산림환경연구원, ‘삽주’ 조직배양 성공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한약

경남 산림환경연구원, ‘삽주’ 조직배양 성공

조직배양을 통한 대량증식 기틀 마련

삽주.jpg[한의신문=김대영 기자] 경남 산림환경연구원이 산약초  ‘삽주(Atractylodes japonica)’의 기내증식을 통한 조직배양에 성공, 조직배양을 통한 대량증식 기틀을 마련해 주목된다.

 

삽주는 국화과(Compositae)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으로 우리나라 산야에 자생하고 있다. 

키는 30∼60cm에 달하며 굵은 마디를 가진 뿌리가 있다. 잎은 마주보고 3개 또는 5개가 섞여 있으며 타원형이다. 꽃은 암수딴그루로 흰색과 홍색으로 7∼10월 가을에 개화한다. 

삽주는 한의약에서 위장질환의 치료제로 널리 이용되는 약용식물로 아시아에서는 총 8종이 자생하고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Atractylodes japonica 1종만 자생한다.

우리나라는 삽주를 가공하는 뿌리부위(근경)에 따라 창출과 백출로 구분한다.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발표한 2017년 검역통계자료에 따르면 675톤 정도가 중국 등에서 수입되고 우리나라에서는 약 154만 톤이 생산됐다.

하지만 최근 수입 약초류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불신으로 국내산 약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대량증식의 기반을 마련한 것은 고무적인 일이다.

 

경남도 산림환경연구원 산약초 시험연구포지에는 산약초 뿌리작물(구근류)을 주요 수종으로 약 10종을 선발, 그로우-백(Grow-bag) 형태로 각각 다른 생육방법으로 재배하고 있다. 

이번 삽주 조직배양의 경우 산약초 시험포지 및 조직배양실의 윤수진 연구원과 김학곤 박사의 노력으로 기내배양에 성공한 것이다.

 

유재원 경상남도 산림환경연구원장은 “기초연구 수행을 위한 기반시설이 부족하지만 열악한 환경에서도 성과를 이룬 것에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우수한 산림유전자원 보존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