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수)

  • 흐림속초24.6℃
  • 구름많음24.0℃
  • 구름많음철원24.1℃
  • 구름많음동두천25.1℃
  • 구름많음파주24.6℃
  • 구름많음대관령19.7℃
  • 박무백령도23.9℃
  • 구름많음북강릉24.6℃
  • 구름많음강릉25.4℃
  • 구름많음동해24.5℃
  • 구름많음서울26.8℃
  • 구름많음인천26.6℃
  • 구름조금원주24.8℃
  • 구름많음울릉도24.7℃
  • 흐림수원26.2℃
  • 구름많음영월25.3℃
  • 구름많음충주25.8℃
  • 구름조금서산27.1℃
  • 흐림울진25.7℃
  • 구름조금청주26.7℃
  • 흐림대전25.5℃
  • 구름많음추풍령23.3℃
  • 흐림안동24.8℃
  • 흐림상주24.3℃
  • 흐림포항25.4℃
  • 구름많음군산25.8℃
  • 흐림대구25.9℃
  • 구름많음전주27.4℃
  • 비울산24.8℃
  • 흐림창원26.4℃
  • 흐림광주27.2℃
  • 흐림부산27.0℃
  • 구름많음통영26.9℃
  • 박무목포27.7℃
  • 흐림여수26.0℃
  • 박무흑산도25.5℃
  • 구름많음완도25.9℃
  • 구름많음고창26.3℃
  • 구름많음순천24.0℃
  • 구름많음홍성(예)25.9℃
  • 흐림제주27.2℃
  • 흐림고산25.4℃
  • 구름많음성산27.9℃
  • 비서귀포26.3℃
  • 구름조금진주25.7℃
  • 구름많음강화26.5℃
  • 구름많음양평24.6℃
  • 구름많음이천25.0℃
  • 구름많음인제22.8℃
  • 구름조금홍천24.7℃
  • 구름많음태백21.8℃
  • 구름많음정선군22.1℃
  • 구름많음제천24.3℃
  • 흐림보은24.6℃
  • 구름조금천안25.0℃
  • 구름조금보령27.3℃
  • 흐림부여25.5℃
  • 구름많음금산25.4℃
  • 구름많음부안27.3℃
  • 구름많음임실24.3℃
  • 흐림정읍26.7℃
  • 구름많음남원26.2℃
  • 구름많음장수23.9℃
  • 구름조금고창군26.7℃
  • 구름조금영광군26.5℃
  • 구름많음김해시27.0℃
  • 구름조금순창군26.5℃
  • 구름조금북창원25.9℃
  • 구름많음양산시27.3℃
  • 구름많음보성군25.8℃
  • 구름많음강진군27.3℃
  • 구름많음장흥26.4℃
  • 구름많음해남28.3℃
  • 구름많음고흥25.8℃
  • 구름조금의령군25.2℃
  • 구름많음함양군24.2℃
  • 구름많음광양시26.0℃
  • 구름많음진도군28.0℃
  • 흐림봉화23.0℃
  • 흐림영주23.9℃
  • 구름많음문경23.7℃
  • 구름많음청송군24.0℃
  • 흐림영덕25.5℃
  • 흐림의성25.7℃
  • 구름많음구미24.5℃
  • 구름조금영천25.6℃
  • 구름조금경주시24.3℃
  • 구름많음거창23.1℃
  • 구름많음합천25.8℃
  • 구름많음밀양25.8℃
  • 구름많음산청24.7℃
  • 구름많음거제26.8℃
  • 구름많음남해26.3℃
회원투표요구서 접수 '무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행정

회원투표요구서 접수 '무산'

철회서 검증절차 의견 제시하며 제출자들 접수장 퇴장해 작업 중지
한의협, '회원들의 소중한 의사를 있는 그대로 확인키 위해 최선의 노력 다할 것' 밝혀

2.JPG[한의신문=강환웅 기자] 지난달 31일 제출된 회원투표요구서에 대한 접수가 무산됐다.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는 지난 11일 한의협회관 대강당에서 회원투표요구서 전달자 등 19명이 참관인이 참석한 가운데 회원투표요구서 접수를 진행했지만, 전달자측에서 회원투표요구서 철회서의 처리절차에 대한 법적 검토를 마친 후 접수하겠다는 의견을 전달하고 퇴장함에 따라 밀봉해 보관돼 있던 요구서는 개봉조차 하지 못한 채 접수가 중지됐다.

 

한의협 정관 제9조의 2에 의한 회원투표에 관한 회무 진행을 위한 이날 접수는 회원투표요구서가 유효하게 접수될 경우 가부의 결정이 있을 때까지 회장·수석부회장은 직무정지됨에 따라 이날 접수에 당사자들이 참여하는 것에 대한 논란이 있는 만큼 접수과정은 회장의 대리인인 임장신 부회장·김경호 부회장·김용수 총무이사의 주관 아래 진행됐다.

 

이날 접수과정에서는 시작부터 회원투표요구서를 모은 전국한의사비상연대가 해체됨에 따라 제출자들의 대표성이 있는지 여부와 함께 회원투표요구서에 대한 검증을 한의협회장이 해야 한다는 정관의 근거는 무엇인지, 회원투표요구서에 대한 구체적인 검증절차 등에 대한 질의가 이어졌다.

 

이에 한의협에서는 제출자측에서 답변을 요구한 부분에 대해 △확인증 문구 △회원투표요구서 유효성에 대한 기본적 검증절차 △협회장이 유효성 검증을 할 권한이 있다는 정관상의 근거 △원본과 사본의 구분 방법 △유효성 확인을 위한 구체적인 방법 및 진행 시기 △실무 부서 및 관련 증거 보존법 등을 문서로 작성해 전달했다.

 

이러한 답변서를 확인한 제출자측에서는 다시 회원투표요구서 철회서도 요구서와 같은 방식으로 진정성립에 대한 확인이 반드시 필요하며, 구체적인 검증방법을 요구했다. 

 

이에 한의협에서는 철회서 역시 진정성립에 대한 확인이 필요하고, 그 형식은 기존 판례 등에 비춰볼 때 법률적 검토가 필요함을 설명하는 한편 철회서가 제출되면 법률적 검토를 통해 공지하고 검증하겠다는 의견을 전달했지만 제출자측에서는 철회서 처리절차에 대한 법적 검토를 마친 후 요구서를 접수하겠다는 주장과 함께 접수장소에서 퇴장했다.

 

이에 따라 한의협은 추가적인 접수 진행이 어렵다는 판단에 따라 접수 과정 중단을 선언하고, 밀봉된 상태의 요구서는 다시 금고에 보관하게 됐다.

 

이와 관련 임장신 부회장은 "이번 접수과정에서 회원투표요구서와 관련된 여러 가지 의견 제시가 있었지만, 한의협으로서는 4700여명의 회원들의 요구인 만큼 논란이 되는 부분을 감수하고서라도 우선적으로 요구서를 가접수를 한 이후 철저한 검증을 거쳐 접수를 완료할 계획이었다"며 "요구서에 대한 접수가 원만히 이뤄지지 못한 부분은 안타깝게 생각하며, 앞으로 한의협에서는 추후 일정을 통해 요구서가 하루 빨리 접수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의협은 13일 홈페이지에 '회원투표요구서 검증원칙과 Q&A를 알려드립니다'라는 제하의 글을 통해 '대한한의사협회는 회원님들의 소중한 의사를 있는 그대로 확인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라는 검증원칙과 함께 회원투표요구서 접수과정에서 제기되고 있는 의문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강환웅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