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맑음속초6.9℃
  • 흐림-1.7℃
  • 맑음철원4.9℃
  • 구름조금동두천4.9℃
  • 구름많음파주1.3℃
  • 맑음대관령0.8℃
  • 구름많음춘천-0.9℃
  • 맑음백령도3.0℃
  • 구름조금북강릉7.6℃
  • 구름조금강릉8.0℃
  • 맑음동해8.1℃
  • 구름많음서울6.0℃
  • 구름많음인천5.0℃
  • 구름조금원주6.6℃
  • 맑음울릉도5.5℃
  • 맑음수원5.4℃
  • 흐림영월1.4℃
  • 구름많음충주1.8℃
  • 구름많음서산4.6℃
  • 맑음울진4.0℃
  • 맑음청주4.1℃
  • 맑음대전4.3℃
  • 맑음추풍령-2.1℃
  • 맑음안동-1.9℃
  • 맑음상주2.9℃
  • 맑음포항4.0℃
  • 맑음군산4.1℃
  • 맑음대구0.5℃
  • 맑음전주4.0℃
  • 맑음울산3.9℃
  • 맑음창원2.8℃
  • 구름많음광주4.7℃
  • 맑음부산6.1℃
  • 맑음통영5.2℃
  • 구름많음목포5.4℃
  • 맑음여수5.1℃
  • 구름많음흑산도7.1℃
  • 구름많음완도3.0℃
  • 구름조금고창6.2℃
  • 맑음순천-2.3℃
  • 구름많음홍성(예)5.8℃
  • 맑음0.5℃
  • 맑음제주7.2℃
  • 구름조금고산12.0℃
  • 맑음성산5.2℃
  • 구름조금서귀포10.2℃
  • 맑음진주-1.3℃
  • 구름많음강화2.7℃
  • 맑음양평7.2℃
  • 맑음이천5.8℃
  • 맑음인제4.7℃
  • 맑음홍천2.3℃
  • 구름많음태백0.8℃
  • 맑음정선군4.4℃
  • 맑음제천4.1℃
  • 구름조금보은-0.1℃
  • 맑음천안-0.4℃
  • 구름많음보령6.8℃
  • 맑음부여0.3℃
  • 맑음금산-0.5℃
  • 맑음6.3℃
  • 구름조금부안3.9℃
  • 맑음임실-1.9℃
  • 구름많음정읍6.8℃
  • 구름많음남원-1.5℃
  • 맑음장수-0.3℃
  • 구름조금고창군6.9℃
  • 구름조금영광군5.9℃
  • 맑음김해시4.0℃
  • 구름많음순창군-0.1℃
  • 맑음북창원3.9℃
  • 맑음양산시0.2℃
  • 구름조금보성군0.4℃
  • 구름조금강진군1.3℃
  • 맑음장흥-0.7℃
  • 구름많음해남0.7℃
  • 맑음고흥-1.5℃
  • 맑음의령군-1.9℃
  • 맑음함양군-1.8℃
  • 맑음광양시3.2℃
  • 구름많음진도군3.4℃
  • 맑음봉화-4.4℃
  • 맑음영주-4.1℃
  • 맑음문경0.9℃
  • 맑음청송군-5.9℃
  • 맑음영덕0.2℃
  • 맑음의성-5.1℃
  • 맑음구미-1.0℃
  • 맑음영천-3.2℃
  • 맑음경주시-3.1℃
  • 맑음거창-2.7℃
  • 맑음합천-1.2℃
  • 맑음밀양-2.0℃
  • 맑음산청-2.4℃
  • 구름조금거제4.6℃
  • 맑음남해5.0℃
  • 맑음0.2℃
뽕나무에서 코로나 감염 억제 성분 발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기사

뽕나무에서 코로나 감염 억제 성분 발견

기존 치료제와 병용 통해 치료율 향상 및 내성 바이러스 출현 방지 기대
한의학연 최장기 박사 연구팀, ‘Nutrients’ 등에 연구결과 게재

1.jpg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이진용·이하 한의학연) 한의기술응용센터 최장기 박사 연구팀(제1저자 김영수 박사)은 한약재 ‘상지’(桑枝)로부터 코로나바이러스(SARS-CoV-2)의 감염을 효과적으로 억제하는 효능 물질을 발굴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성과는 ‘Mulberrofuran G, a Mulberry Component, Prevents SARS-CoV-2 Infection by Blocking the Interaction between SARS-CoV-2 Spike Protein S1 Receptor-Binding Domain and Human Angiotensin -Converting Enzyme 2 Receptor’란 제하로 국제전문학술지인 뉴트리언츠(Nutrients·IF 6.706) 및 분자과학 국제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s·IF 6.208) 10월호에 각각 게재되는 한편 지난 5월 선급기술료 1.8억원 규모의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상지는 쌍떡잎식물 쐐기풀목 뽕나무과에 속하는 뽕나무의 어린 가지로, 예로부터 뽕나무는 열매, 잎, 뿌리, 가지가 모두 한약재로 사용될 만큼 약리적으로도 활용가치가 높은 수목이다.


연구팀은 상지 유래 성분인 mulberrofuran G와 kuwanon C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초기 단계인 인간 숙주세포로의 침투 과정을 효과적으로 차단했다고 밝혔다.

 

인체로 유입된 코로나바이러스는 바이러스 표면의 스파이크(spike) 단백질이 인간 상피 세포의 ACE2 수용체와 결합함으로써 세포 내 침투를 시작하는데, 이에 연구팀에서는 분자결합 친화도 분석을 통해 mulberrofuran G와 kuwanon C가 스파이크 단백질과 ACE2 수용체에 모두 강력하게 결합함으로써 두 단백질이 상호 결합하는 것을 효과적으로 차단했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세포 실험을 통해 mulberrofuran G와 kuwanon C가 모사(pseudo) 및 실제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을 억제함으로써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 초기 단계를 차단하는 세포 침투 억제제로 작용할 수 있다는 것도 확인했다. 

 

현재까지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승인받은 COVID-19 치료제는 소분자 형태의 바이러스 RNA 복제 억제제(렘데시비르, 몰누피라비르, 팍스로비드), 그리고 항체와 같은 거대 분자 기반의 바이러스 세포 침투 억제제가 있다. 그러나 RNA 복제 억제제인 렘데시비르와 팍스로비드에 내성을 지닌 변이 코로나바이러스가 이미 출현했고, 항체 치료제는 병원에서 정맥주사로 투여해야 하는 한계점이 있는 실정이다.

 

이와 관련 최장기 박사는 “RNA를 유전물질로 갖는 코로나 바이러스는 변이 발생빈도가 높기 때문에 약제 내성 바이러스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세포 침투 억제제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한 mulberrofuran G와 kuwanon C는 기존 승인된 RNA 복제 억제 치료제와의 병용투여를 통해 COVID-19 치료율을 향상시킬 뿐만 아니라 내성 바이러스 출현을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의학연 주요 사업 및 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기초연구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2.jpg

 

 

강환웅 기자




  • 나는 봄, 여한의사의 한의진료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의료기관 간판 글자 크기 제한 등 규제 완화 추진

  • 주영승 교수의 한약재 감별정보 <11> 흑지마

  • [한의약 이슈 브리핑] 서영석 의원, '한의사 초음파 진단기기 사용' 대법원 판결 환영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