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인천 남동구, '찾아가는 경로당 한의진료' 재개

기사입력 2022.08.04 14:10

SNS 공유하기

fa tw gp
  • ba
  • ka ks url
    기초 검사부터 건강 상담, 만성질환 교육 등

    남동.jpg

    인천 남동구가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찾아가는 경로당 한의이동진료' 사업을 재개한다고 4일 밝혔다.


    남동구에 따르면 이 사업은 보건소 전담 한의사와 간호사가 지역 내 경로당에 직접 방문해 어르신들에게 침술과 부항, 혈압, 혈당 체크 등 기초 검사부터 건강 상담, 만성질환 교육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남동구는 지난 2019년 6월부터 2020년 2월까지 425차례에 걸쳐 4394명을 진료했으나,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사업이 잠정 중단됐다고 전했다.


    2년여 만에 재개되는 이번 사업은 경로당 이용 어르신의 퇴행성·만성질환 관리에 특히 주력하고, 고관절 강화 운동 프로그램 등 통합건강관리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조은행 남동구보건소장은 "경로당 맞춤형 한의서비스 제공으로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후생활은 물론 구민이 편안한 남동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남동구는 남동구한의사회 소속 한의사들이 경로당과 1:1 매칭을 통해 경로당을 찾아가는 ‘한의 주치의’ 사업도 조만간 재개할 예정이다. 


    backward 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