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최신 의료서비스 및 의료진 정보 제공 등 편의성 증대

기사입력 2022.04.29 09:26

SNS 공유하기

fa tw gp
  • ba
  • ka ks url
    경희대의료원·네이버, ‘의료진 인물정보 제휴’ 협약 체결

    1.jpg

     

    경희대학교의료원(경희의료원/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지난 28일 네이버(주)와 인물정보서비스 제휴에 관한 비대면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희대학교의료원측에서는 김성완 미래전략처장·신학도 경영정책부실장, 경희의료원 최석근 홍보실장·박형경 홍보팀장, 강동경희대병원 유승돈 의료협력실장·임종성 신사업본부장 겸 홍보팀장 및 네이버 유봉석 서비스운영총괄·양미승 리더·전은주 매니저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네이버에서 ‘경희대학교의료원’을 검색시 상시 업데이트된 의료기관 홈페이지의 정보가 네이버와 연계돼 최신 의료서비스 및 의료진들의 다양한 정보 결과를 손쉽게 볼 수 있게 된다. 또한 경희의료원(경희대한방병원, 경희대병원, 경희대치과병원, 후마니타스암병원) 및 강동경희대학교병원(강동경희대한방병원, 강동경희대의대병원, 강동경희대치과병원) 소속의 의료진 정보가 자동으로 연동돼 대중에게 서비스될 예정이다. 

     

    이는 전문 분야별 의료진의 정보를 구분해 손쉽게 찾을 수 있다는 점에서도 환자 및 보호자의 이용 편의성 증대 및 건강 관리를 위한 서비스 확장에도 도움될 수 있어 큰 의미가 있다는 설명이다. 해당 서비스는 데이터 연동 개발이 마무리되는 7월부터 제공될 예정으로, 경희대의료원 홈페이지의 개편과 연계돼 진행 중이다. 

     

    이와 관련 경희대의료원 김성완 미래전략처장은 “국내 최대의 IT기업인 네이버와 업무협약을 통해 경희대학교의료원의 의료정보를 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네이버를 통해 전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의료·바이오 분야와 IT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새로운 헬스케어 플랫폼 서비스로 환자 및 보호자들 대상의 정보 제공의 편의성을 더욱 높이며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노력을 더욱 강화해 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주) 유봉석 운영총괄이사도 “네이버는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인물들에 대한 정확한 프로필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여러 업계와 활발하게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backward 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