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화)

  • 맑음속초13.5℃
  • 맑음11.2℃
  • 맑음철원11.3℃
  • 맑음동두천12.1℃
  • 맑음파주12.9℃
  • 맑음대관령5.0℃
  • 맑음백령도17.5℃
  • 맑음북강릉13.9℃
  • 맑음강릉14.3℃
  • 구름조금동해13.0℃
  • 구름조금서울16.5℃
  • 구름조금인천17.5℃
  • 구름많음원주14.2℃
  • 구름많음울릉도15.9℃
  • 구름많음수원16.6℃
  • 흐림영월13.6℃
  • 구름많음충주13.3℃
  • 구름많음서산15.9℃
  • 구름많음울진13.5℃
  • 흐림청주18.5℃
  • 구름많음대전15.6℃
  • 구름많음추풍령11.5℃
  • 구름많음안동13.6℃
  • 흐림상주12.8℃
  • 구름많음포항18.1℃
  • 흐림군산15.8℃
  • 흐림대구15.0℃
  • 흐림전주16.9℃
  • 흐림울산16.9℃
  • 흐림창원17.0℃
  • 흐림광주16.8℃
  • 구름많음부산18.1℃
  • 흐림통영19.2℃
  • 흐림목포18.2℃
  • 흐림여수19.3℃
  • 흐림흑산도19.9℃
  • 흐림완도17.6℃
  • 흐림고창15.4℃
  • 흐림순천13.1℃
  • 흐림홍성(예)14.9℃
  • 구름많음제주19.9℃
  • 구름많음고산19.7℃
  • 구름많음성산21.2℃
  • 흐림서귀포19.8℃
  • 흐림진주14.6℃
  • 맑음강화14.2℃
  • 구름많음양평13.0℃
  • 구름많음이천13.0℃
  • 맑음인제10.9℃
  • 구름조금홍천11.9℃
  • 구름많음태백8.8℃
  • 구름많음정선군11.3℃
  • 흐림제천12.0℃
  • 흐림보은11.3℃
  • 구름많음천안12.9℃
  • 구름많음보령16.7℃
  • 흐림부여14.3℃
  • 구름많음금산12.2℃
  • 구름많음16.0℃
  • 흐림부안15.7℃
  • 흐림임실12.8℃
  • 흐림정읍15.7℃
  • 흐림남원16.2℃
  • 흐림장수10.7℃
  • 흐림고창군17.8℃
  • 흐림영광군14.6℃
  • 흐림김해시17.4℃
  • 흐림순창군13.7℃
  • 흐림북창원17.6℃
  • 구름많음양산시17.8℃
  • 흐림보성군16.1℃
  • 흐림강진군15.2℃
  • 흐림장흥14.5℃
  • 흐림해남14.1℃
  • 흐림고흥17.5℃
  • 흐림의령군14.7℃
  • 흐림함양군12.0℃
  • 흐림광양시17.9℃
  • 흐림진도군15.6℃
  • 구름많음봉화9.9℃
  • 구름많음영주12.7℃
  • 흐림문경12.7℃
  • 구름많음청송군10.8℃
  • 구름많음영덕14.5℃
  • 구름많음의성11.6℃
  • 구름많음구미13.4℃
  • 흐림영천12.6℃
  • 구름많음경주시13.2℃
  • 흐림거창11.5℃
  • 흐림합천13.0℃
  • 흐림밀양13.7℃
  • 흐림산청12.6℃
  • 흐림거제17.7℃
  • 흐림남해18.3℃
한약처방 본초학적 해설④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약처방 본초학적 해설④

중풍 후유증인 사지무력증에 사용하는 처방 ‘만금탕’

55.jpg

 


주영승 교수(우석대 한의과대학 본초학교실)

 

#편저자 주 : 첩약건강보험 시범사업을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여기에 해당되는 처방 및 Ext제제등에 대하여 본초학적 입장에서 객관적인 분석자료를 제시함으로써, 치료약으로서의 한약의 활용도를 높이고자 기획됐다. 아울러 해당처방에서의 논란대상 한약재 1종의 관능감별point를 중점적으로 제시코자 한다.


[萬金湯의 처방의미] : 중국의 청나라 때 沈氏尊生書에서 최초의 기록을 보인 이래, 우리나라의 기록으로는 동의보감·제중신편·방약합편·향약집성방 등에 기재돼 있다. 처방명의 萬金은 ‘대단히 귀하다’는 의미로, 동의보감 및 방약합편 등의 문헌에서 중풍의 虛症과 風痹에 사용된 처방이다. 


[萬金湯의 구성]

1.jpg

2.jpg

위의 약물 구성에 대해 본초학적으로 특징적인 모습을 분석하면 다음과 같다. 

1)주된 한약재는 續斷 杜沖 防風 白茯苓 牛膝 人蔘 細辛 桂皮 當歸 甘草이고, 보조 한약재는 川芎 獨活 秦艽 熟地黃이다

2)대부분이 溫性인 약물로 구성되어 있으며, 주된 歸經이 肝 腎인데 이는 肝主筋 腎主骨의 원칙에 따른 筋骨 관련 처방이다.

3)補益藥 중 補陽藥 强筋骨(續斷,杜沖,牛膝熟用), 溫下焦(桂皮), 補氣藥(人蔘), 補血藥(當歸,熟地黃), 活血祛瘀藥(川芎,牛膝生用), 通血脈活血(防風,細辛), 祛風濕止痺痛藥(獨活,秦艽), 利水退腫(白茯苓), 風藥中에 潤劑로서 疏通絡脈(防風,秦艽)으로 구성돼 있다. 이는 1차적으로 補筋骨 補氣血하고, 2차적으로 이의 활성을 위한 活血과 부수증상인 통증제압의 祛風濕으로 요약되는 처방이다.


이상의 본초학적 내용을 근간으로 처방을 분석하면 다음과 같다.

1)獨活寄生湯 처방에서 桑寄生 白芍을 빼고 續斷을 추가한 처방으로 설명된다. 獨活寄生湯의  주된 적응증은 風濕을 없애주어 痺痛을 그치게 하는 補肝腎 補氣血의 처방이다. 이를 근거로 萬金湯을 재해석하면, 補肝腎 즉 强筋骨시키는 補陽藥인 續斷과 杜沖을 주된 君藥으로 하면서 補氣血과 祛風濕을 보조로 하는 처방으로 해석된다.

2)또한 八物湯에서 白朮 白芍藥을 제외하고 續斷 杜沖 防風 牛膝 細辛 桂皮 獨活 秦艽를 추가한 처방으로도 설명된다. 여기에서도 萬金湯을 재해석하면, 補氣(四君子湯) 補血(四物湯)의 처방인 八物湯이 補肝腎 强筋骨시키는 처방으로의 역할변화로 해석된다.


2.기타 추가 약물에 대한 분석 

1)氣虛 麻痺 : 倍人蔘, (추가) 附子소량

여기에서의 人蔘의 용량증대는 脾氣虛로서 전신무력감과 식욕불량의 증상발현에 응용할 수 있는 추가방안이다. 또한 附子소량의 추가는 溫下焦시키는 약물로서 萬金湯에서의 桂皮의 역할을 도와주지만, 한편으로 附子毒에 대한 경계를 갖도록 해야 할 것이다.

2)風痰 刺痛 : (추가)-穿山甲土炒 全蝎

活血祛瘀藥인 穿山甲의 추가는 萬金湯의 川芎과 牛膝의 역할을 상승시키며, 平肝熄風藥인 全蝎의 추가는 萬金湯의 獨活 秦艽의 祛風濕止痺痛에 抗痙攣의 효능추가로 해석된다. 이런 면에서 風痰 刺痛은 寒凝血滯→痛作의 기전으로 설명되며 이에 대응하는 약물추가방안이 된다. 위에서 분석한 獨活寄生湯처방의 강화의미를 가지고 있다.

3)좌측마비에 白芍藥 陳皮 추가와, 우측마비에 黃芪(蜜炙) 沙蔘 白朮 白芍藥 烏藥 羌活 木瓜 附子 木香의 추가

이는 전적으로 전통한방의 ‘中風-左血右氣이론’에 부응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론에 맞게 좌측마비에는 血家의 약물인 白芍藥(補血藥)을 추가하고 血家약물이 갖는 부작용인 粘膩에 대처하기 위한 陳皮(行脾氣)의 추가인 것이다. 반면 우측마비의 경우에는 氣家의 약물인 補氣藥의 黃芪 白朮과 順氣藥인 烏藥 木香, 여기에 陰陽雙補를 감안하여 沙蔘과 白芍藥, 止痺痛舒筋의 羌活 木瓜, 溫下焦의 附子추가로 설명되어 진다. 위에서 분석한 八物湯처방의 강화의미를 가지고 있다.

4)類中風, 산후의 營虛로 인한 언어장애 및 手足不仁 : (추가) 黃芪 白朮 白芍藥 木瓜

이는 氣家의 약물인 補氣藥의 黃芪 白朮과 血家의 약물인 白芍藥(補血藥)을 추가하고 여기에 舒筋活絡의 木瓜를 추가한 처방이다. 즉 補氣血의 강화처방으로서, 위에서 분석한 八物湯처방의 강화의미를 가지고 있다. 


3.萬金湯의 실체

이상을 근거로 萬金湯의 뇌혈관질환후유증의 사용근거는 다음과 같다.

1)동의보감, 방약합편 등 문헌상의 설명인 ‘治風 補虛 及手足風 累驗, 若手指無力 不半劑而愈’의 내용

①뇌혈관질환의 발병이 상당기간 경과한 虛症(中風虛症)의 半身不遂로, 氣血이 부족하여 手足에 힘이 없어 손발을 떨고 손가락에 힘이 없어 잘 쓰지 못하는 경우 및 痿證으로 인해 팔다리에 힘이 없고 마비감이 있는 手足無力症에 적응처방이 된다.

②다만 뇌혈관질환이 고혈압에 기인한 경우와 고혈압인 상태에서는, 구성약물 중 인삼과 추가약물에서의 黃芪 등이 가지고 있는 升陽작용으로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사용에 신중을 요한다. 고혈압인 경우에는 人蔘대신 蔓蔘으로 대체함이 원칙적으로 타당하며, 口乾 咽乾등 養陰淸肺의 필요성이 있다면 沙蔘으로 대체하는 것도 무방하겠다. 굳이 人蔘을 사용하고자 한다면 동량의 麥門冬을 추가하여 견제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되겠다.

 

3.jpg


# 기고내용과 의견을 달리하는 고견과 우선취급을 원하는 한방약물처방을 제안해주시길 바랍니다.   jys9875@hanmail.net, 전화 (063)290-1561 




주영승 교수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