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속초18.1℃
  • 구름많음16.0℃
  • 흐림철원16.4℃
  • 구름많음동두천18.1℃
  • 구름많음파주16.3℃
  • 흐림대관령11.7℃
  • 구름많음백령도18.3℃
  • 흐림북강릉17.4℃
  • 흐림강릉18.4℃
  • 흐림동해18.0℃
  • 구름많음서울19.0℃
  • 구름많음인천19.8℃
  • 흐림원주17.6℃
  • 흐림울릉도17.7℃
  • 흐림수원19.9℃
  • 구름많음영월16.9℃
  • 흐림충주18.2℃
  • 흐림서산18.9℃
  • 흐림울진17.7℃
  • 흐림청주19.6℃
  • 구름많음대전19.3℃
  • 흐림추풍령17.5℃
  • 흐림안동17.7℃
  • 구름많음상주17.9℃
  • 비포항19.3℃
  • 흐림군산19.6℃
  • 구름많음대구19.2℃
  • 흐림전주19.8℃
  • 흐림울산20.0℃
  • 흐림창원19.8℃
  • 구름많음광주19.2℃
  • 흐림부산20.0℃
  • 흐림통영20.3℃
  • 흐림목포20.7℃
  • 흐림여수20.7℃
  • 구름많음흑산도20.7℃
  • 흐림완도21.4℃
  • 구름많음고창19.2℃
  • 흐림순천16.3℃
  • 흐림홍성(예)18.9℃
  • 흐림제주21.2℃
  • 맑음고산20.6℃
  • 구름많음성산21.6℃
  • 비서귀포20.1℃
  • 흐림진주19.2℃
  • 구름많음강화17.7℃
  • 흐림양평18.8℃
  • 구름많음이천17.4℃
  • 구름많음인제16.2℃
  • 흐림홍천16.6℃
  • 흐림태백12.9℃
  • 흐림정선군16.1℃
  • 구름많음제천15.1℃
  • 구름많음보은15.5℃
  • 흐림천안18.5℃
  • 구름많음보령19.7℃
  • 구름많음부여18.8℃
  • 흐림금산16.6℃
  • 구름많음19.0℃
  • 구름조금부안19.5℃
  • 구름많음임실15.9℃
  • 흐림정읍17.8℃
  • 흐림남원19.3℃
  • 흐림장수14.6℃
  • 흐림고창군19.2℃
  • 구름많음영광군18.8℃
  • 흐림김해시20.2℃
  • 흐림순창군19.8℃
  • 구름많음북창원19.3℃
  • 흐림양산시20.0℃
  • 흐림보성군19.4℃
  • 흐림강진군20.3℃
  • 흐림장흥19.0℃
  • 흐림해남19.6℃
  • 흐림고흥20.0℃
  • 흐림의령군18.8℃
  • 흐림함양군15.9℃
  • 흐림광양시19.8℃
  • 흐림진도군20.0℃
  • 흐림봉화16.8℃
  • 흐림영주14.9℃
  • 구름많음문경15.7℃
  • 흐림청송군15.7℃
  • 흐림영덕18.1℃
  • 구름많음의성17.2℃
  • 구름많음구미18.9℃
  • 흐림영천19.2℃
  • 맑음경주시17.5℃
  • 흐림거창15.2℃
  • 흐림합천16.7℃
  • 흐림밀양19.4℃
  • 흐림산청16.2℃
  • 흐림거제20.0℃
  • 흐림남해19.9℃
한약처방 본초학적 해설②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약처방 본초학적 해설②

“경옥고는 補脾氣 淸虛火의 처방”


55.jpg

주영승 교수
(우석대 한의과대학 본초학교실)

 

#편저자 주 : 본 기고는 상용한방약물처방과 Ext제제 등 본초학적 입장에서 객관적인 분석자료를 제시, 명실상부한 치료약으로서 한약의 활용도를 높이고자 기획됐다. 이와 함께 논란대상 한약재 1종의 관능감별 point를 중점적으로 제시하고자 한다.

 

[瓊玉膏의 처방의미] : 처방명의 瓊玉은 아름다운 옥(美玉)을 말하는 것으로, 진귀하고 감사한(珍賽) 아름다운 옥(瓊瑤)이라는 의미이다. 문헌에 의하면 아주 심한 虛勞환자에 탁월한 효능을 낸 것에 연유됐다고 한다. 洪氏集驗方에서 인용한 申鐵甕方이며, 기타 여러 문헌에 등장하여 현재까지 건강기능 활성을 위한 처방으로 활용되고 있다. 


[瓊玉膏의 구성]

1.jpg

도표의 내용을 정리하면, 

1)주된 한약재는 生地黃, 白蜜, 人蔘, 白茯苓이다

2)기타 의견으로 人蔘의 용량을 높인 경우(衛生方)와, 沈香과 琥珀을 추가한 경우(臞仙活人心方, 張氏醫通方), 琥珀 沈香 天門冬 麥門冬 枸杞를 추가한 경우(益壽永眞膏-1), 天門冬 麥門冬 地骨皮를 추가한 경우(益壽永眞膏-2)가 있다.


<처방 분석>

1.주된 구성 한약재 4종 대상 분석 

2.jpg

위의 약물 구성에 대해 본초학적으로 재해석하면 다음과 같다. 

1)生地黃: 淸熱凉血藥으로서 質潤한 性味가 있어 腎陰을 潤燥시키는 보조효능을 가지고 있다. 보조효능의 경우 熱이 陰液을 손상한 경우에 補陰시키는 약물들과 배합되는데(예:活血潤燥生津飮), 이는 滋陰시킨다는 의미가 아니라 血熱로 인한 津液의 손상을 淸熱시킴으로써 더 이상의 진액손실을 억제한다는 뜻이다. 瓊玉膏제법에서의 生地黃은 불을 이용하여 찌는(蒸) 과정을 거친다는 점에서, 실제 효능은 乾地黃의 단계인 凉血滋陰(淸熱滋陰)으로 설정하는 것이 마땅할 것이다. 많은 문헌에서 瓊玉膏를 분석함에 있어 生地黃의 효능을 滋陰淸火(滋陰壯水-水克火)로 기술하고 있는 것도 이를 반영하고 있다고 보겠다.

2)白蜜: 補氣藥에 속하는 滋養緩和의 약물로서 補中潤燥藥인데, 生用하면 性凉하여 淸熱解毒하고 熟蜜하면 性溫하여 補中한다(生則性凉 故能淸熱, 熟則性溫 故能補中). 주로 補脾약물이나 보조적으로 潤肺의 효능을 가지고 있어 기타의 補肺潤肺 약물과 더불어 이러한 목적으로도 사용된다. 瓊玉膏에서의 熟用된 白蜜은 性이 微溫으로 변한 補脾潤肺로 설정된다.

3)人蔘: 대표적인 補脾益氣藥으로 脾 肺 2經에 작용하는 약물이다. 이는 後天之氣의 주된 장부인 脾는 生化의 근원이 되고, 이러한 精微로운 물질은 肺主氣의 작용으로 전신에 전달된다는 점으로 설명되어진다. 瓊玉膏에서의 人蔘은 性이 微溫한 補脾助(潤)肺로 설정된다.

4)白茯苓: 대표적인 利水藥으로서 각종 浮腫을 동반하는 질환에 응용된다. 이러한 작용은 脾虛氣弱으로 인한 水腫脹滿과 小便不利와 脾虛泄瀉에도 응용되는데(예:蔘苓白朮散), 이는 脾惡濕의 원리에 따른 것이다. 즉 脾虛로 水濕이 內停되어 나타난 濕을 제거하는데 일정 역할을 함으로써 소화기계통에 좋은 조건을 부여해주는 것이다. 瓊玉膏에서의 白茯苓은 除脾濕→助脾藥으로 설정된다.  

 

2.기타 약물이 추가된 瓊玉膏의 분석 


3.jpg

위의 약물추가에 대하여 본초학적으로 해석하면 沈香(暖腎)과 琥珀(安神)의 추가는 1)의 설명, 天門冬과 麥門冬의 추가는 2)의 ②③의 설명으로 대신한다. 여기에서 滋水淸肺시키는 효능의 地骨皮의 추가는 滋陰淸火(滋陰壯水-水克火)의 生地黃에 대한 보강을 의미한다. 이 처방 역시 원래 瓊玉膏의 효능으로 언급되고 있는 滋補肺腎, 滋陰潤肺에 부합하는 처방이며, 역시 이러한 경우에도 肺熱에 忌하는 人蔘을 沙蔘으로 바꾸는 것이 마땅할 것이다.


3.瓊玉膏의 실체

 이상 최종적으로 현재 임상에서 응용되는 瓊玉膏의 내용을 현대적으로 재정리하면,

1)瓊玉膏는 몸이 허약해서 발생한 虛熱에 대하여 君藥인 生地黃의 淸火滋陰으로 대처하였으며, 白蜜 人蔘 白茯苓등을 활용하여 後天之精氣인 소화기계통(脾臟)의 기능을 항진시키는데 목표를 둔 補脾氣 淸虛熱하는 처방으로 해석할 수 있다. 원래 아주 심한 虛勞환자에 탁월한 효능을 나타낸 것에 연유되었다는 瓊玉膏는 塡精補髓, 滋補肺腎, 滋陰潤肺 등으로 勞嗽, 肺陰虧損으로 인한 虛勞乾咳 咽燥咯血 肌肉消瘦 短氣乏力등에 활용된 것을 설명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여기에 대한 현대적인 개념에서 재정리의 필요성이 있다고 본다. 원래의 瓊玉膏 적응病證이 모두 肺腎陰虛에 기인된 것을 설명하고 있다면, 補肺腎하는 補陰藥이 당연히 주된 약재가 되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기 때문이다. 더구나 人蔘의 경우 肺熱에 忌한다는 점에서 적합하지 않는 약재에 속하는데, 이는 虛勞에 助火하여 진액을 손상하여 肺의 肅降기능이 더욱 실조될 수 있기 때문이다.

2)현재 상용되는 瓊玉膏용도의 대부분이 건강기능증진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면, 오히려 後天之精氣인 소화기계통(脾臟)의 기능을 항진시키는 人蔘의 용량을 높인 衛生方의 瓊玉膏가 더욱 바람직하다고 말할 수 있겠다. 이는 瓊玉膏가 ‘培土(氣血生化의 근원인 後天之本)生金’하여 호흡기쇠약증의 경우에도 滋陰潤燥한다고 정리될 수 있다. 

3)한편 원래의 瓊玉膏의 문헌기록인 滋補肺腎, 滋陰潤肺의 용도로 활용을 한다면, 補陰藥이 추가된 益壽永眞膏 종류가 더욱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 다만 이러한 경우에는 瓊玉膏 처방중의 人蔘을 沙蔘으로 반드시 바꾸어야 할 것이다.


4.jpg

주영승 교수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