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일)

  • 맑음속초14.3℃
  • 맑음12.4℃
  • 맑음철원12.1℃
  • 맑음동두천13.5℃
  • 맑음파주12.2℃
  • 맑음대관령8.3℃
  • 맑음백령도14.4℃
  • 구름조금북강릉14.2℃
  • 구름조금강릉15.4℃
  • 맑음동해14.0℃
  • 맑음서울17.0℃
  • 맑음인천16.4℃
  • 맑음원주14.1℃
  • 맑음울릉도14.5℃
  • 맑음수원15.6℃
  • 맑음영월12.6℃
  • 맑음충주12.3℃
  • 맑음서산14.1℃
  • 맑음울진15.3℃
  • 맑음청주16.6℃
  • 맑음대전15.1℃
  • 맑음추풍령11.5℃
  • 맑음안동13.6℃
  • 맑음상주12.9℃
  • 구름조금포항18.7℃
  • 맑음군산15.8℃
  • 맑음대구15.7℃
  • 맑음전주17.7℃
  • 구름많음울산16.7℃
  • 구름조금창원16.3℃
  • 맑음광주17.8℃
  • 구름많음부산18.1℃
  • 구름많음통영18.0℃
  • 맑음목포17.5℃
  • 구름조금여수18.9℃
  • 맑음흑산도15.6℃
  • 맑음완도16.9℃
  • 맑음고창14.2℃
  • 맑음순천12.3℃
  • 맑음홍성(예)13.5℃
  • 맑음제주18.8℃
  • 맑음고산18.4℃
  • 맑음성산17.3℃
  • 맑음서귀포19.4℃
  • 맑음진주13.8℃
  • 맑음강화13.7℃
  • 맑음양평13.2℃
  • 맑음이천12.4℃
  • 맑음인제11.1℃
  • 맑음홍천13.3℃
  • 맑음태백9.9℃
  • 맑음정선군10.7℃
  • 맑음제천10.4℃
  • 맑음보은11.6℃
  • 맑음천안11.7℃
  • 맑음보령14.9℃
  • 맑음부여13.4℃
  • 맑음금산11.9℃
  • 맑음부안15.6℃
  • 맑음임실11.5℃
  • 맑음정읍14.6℃
  • 맑음남원14.4℃
  • 맑음장수9.7℃
  • 맑음고창군15.1℃
  • 맑음영광군15.6℃
  • 구름많음김해시17.7℃
  • 맑음순창군14.0℃
  • 구름많음북창원14.4℃
  • 구름많음양산시18.3℃
  • 맑음보성군15.0℃
  • 맑음강진군15.3℃
  • 맑음장흥13.6℃
  • 맑음해남14.2℃
  • 맑음고흥13.8℃
  • 구름조금의령군12.8℃
  • 맑음함양군11.4℃
  • 맑음광양시17.7℃
  • 맑음진도군15.0℃
  • 맑음봉화10.7℃
  • 맑음영주10.6℃
  • 맑음문경12.8℃
  • 맑음청송군11.1℃
  • 구름조금영덕14.3℃
  • 맑음의성12.0℃
  • 맑음구미12.7℃
  • 구름조금영천14.8℃
  • 맑음경주시14.6℃
  • 맑음거창12.1℃
  • 맑음합천13.4℃
  • 구름조금밀양14.1℃
  • 맑음산청13.0℃
  • 구름많음거제19.1℃
  • 구름조금남해15.8℃
금연구역 내 흡연 '집중 단속'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행정

금연구역 내 흡연 '집중 단속'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 합동 지도·점검 실시… 11월15일까지


금연구역 단속1.jpg

[한의신문=김대영 기자] 금연구역 내 흡연을 집중 단속한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은 지난 16일부터 11월 15일까지 '2019년 하반기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단속반은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금연 담당 공무원 304명 및 금연지도원 1548명을 중심으로 경찰 118명, 청소년 유해감시단 및 학부모 단체 등 민간협력 1947명 등을 포함해 총 4793명으로 구성돼 금연구역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가금연지원센터는 9월 한 달간 대구 수성구 보건소를 비롯한 관내 주요 금연구역을 단속반과 함께 지도․점검함으로써 단속반을 독려하고 금연 환경 조성을 적극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점검에서는 금연구역 중 최근 금연구역으로 지정(’18.12월)된 어린이‧유치원 시설 경계 10m이내 구역과, 게임제공업소(PC방) 등 금연구역 내 흡연으로 민원이 빈번한 곳을 중점적으로 단속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항목은 △금연시설 안내표시(표지판 또는 스티커) 설치 여부 △시설 내 흡연실 또는 흡연구역 운영 시 설치 기준 준수 여부 △금연구역에서의 흡연행위다.

최근 사용이 증가하고 있는 궐련형 전자담배와 액상형 전자담배를 금연구역에서 사용하는 행위도 중점적으로 단속할 예정이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조인성 원장은 "금연구역 합동 점검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금연구역 관련 법령을 철저히 준수하고 금연문화가 정착되어 국민 건강보호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정영기 건강증진과장은 "최근 궐련형 전자담배, 액상형 전자담배를 실내에서 흡연한다는 민원이 많아 이번 합동점검에서는 이에 대한 지도·단속에 중점을 둘 계획"이라며 "금연구역 확대에 따라 지역사회의 금연구역 지도·단속 수요도 증가하고 있는 만큼 점검 결과를 효과적인 금연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지침 개선 등에 활용하겠다"고 했다.

 

한편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은 1995년 12월 국민건강증진법 제정 이후 점차 확대돼 2018년 기준 전국 140만 개가 지정돼 있으며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지역사회 내 간접흡연 피해를 방지하고자 금연구역 조례를 제정, 약 12만8000개의 금연구역을 별도로 지정·운영하면서 증가하는 금연구역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상시 점검 외에도 연 2회 합동점검 단속반을 통해 금연구역 현황 파악 및 집중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금연구역 지도단속 점검건수는 2015년 12월 기준 84만4730건에서 2018년 226만6824건으로 대폭 증가했으며 지난해에는 6만1830건에 과태료가 부과됐다.

금연구역단속.jpg

 

김대영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