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속초3.2℃
  • 맑음0.4℃
  • 맑음철원-0.5℃
  • 맑음동두천1.2℃
  • 맑음파주-0.2℃
  • 맑음대관령-2.8℃
  • 구름조금백령도5.5℃
  • 맑음북강릉2.9℃
  • 맑음강릉4.7℃
  • 맑음동해4.6℃
  • 맑음서울3.0℃
  • 맑음인천3.3℃
  • 맑음원주2.9℃
  • 구름많음울릉도3.9℃
  • 맑음수원3.4℃
  • 맑음영월1.2℃
  • 맑음충주1.2℃
  • 맑음서산2.5℃
  • 맑음울진4.9℃
  • 맑음청주4.8℃
  • 맑음대전3.7℃
  • 맑음추풍령0.8℃
  • 맑음안동2.9℃
  • 맑음상주3.1℃
  • 맑음포항6.0℃
  • 맑음군산4.2℃
  • 맑음대구5.8℃
  • 맑음전주5.2℃
  • 맑음울산4.8℃
  • 맑음창원4.9℃
  • 맑음광주5.6℃
  • 맑음부산6.8℃
  • 맑음통영7.5℃
  • 맑음목포5.0℃
  • 맑음여수7.8℃
  • 맑음흑산도6.9℃
  • 맑음완도5.5℃
  • 맑음고창4.1℃
  • 맑음순천3.3℃
  • 맑음홍성(예)3.6℃
  • 맑음제주10.1℃
  • 맑음고산8.7℃
  • 구름조금성산7.0℃
  • 맑음서귀포12.1℃
  • 맑음진주6.1℃
  • 맑음강화-0.4℃
  • 맑음양평1.8℃
  • 맑음이천2.2℃
  • 맑음인제0.3℃
  • 맑음홍천1.5℃
  • 맑음태백-1.2℃
  • 맑음정선군-0.4℃
  • 맑음제천-1.2℃
  • 맑음보은0.7℃
  • 맑음천안1.9℃
  • 맑음보령3.4℃
  • 맑음부여2.7℃
  • 맑음금산1.4℃
  • 맑음부안5.7℃
  • 맑음임실1.0℃
  • 맑음정읍4.6℃
  • 맑음남원3.8℃
  • 맑음장수0.4℃
  • 맑음고창군3.1℃
  • 맑음영광군4.8℃
  • 맑음김해시6.0℃
  • 맑음순창군3.2℃
  • 맑음북창원3.7℃
  • 맑음양산시5.4℃
  • 맑음보성군4.9℃
  • 맑음강진군5.1℃
  • 맑음장흥3.8℃
  • 맑음해남4.9℃
  • 맑음고흥3.7℃
  • 맑음의령군6.2℃
  • 맑음함양군2.1℃
  • 맑음광양시6.7℃
  • 맑음진도군5.4℃
  • 맑음봉화-0.8℃
  • 맑음영주0.3℃
  • 맑음문경0.0℃
  • 맑음청송군1.2℃
  • 맑음영덕4.3℃
  • 맑음의성1.6℃
  • 맑음구미4.2℃
  • 맑음영천4.3℃
  • 맑음경주시5.1℃
  • 맑음거창2.6℃
  • 맑음합천4.9℃
  • 맑음밀양4.7℃
  • 맑음산청4.6℃
  • 맑음거제5.4℃
  • 맑음남해6.4℃

뉴스

전체기사 보기

청연중앙연구소, 한의학계 최초로 …

2012년 개소 후, 7년 만에 100번째 논문 발표 결실 맺어 SCI(E)급 국제학술저널인 ‘BMJ Open’에 게재돼

동신한방병원 김현호 병원장 [한의신문=김태호 기자] 청연중앙연구소가 개소한지 7년 만에 100번째 논문을 발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논문은 특히 한의학계 최초로 젠더와 관련된 연구로 국제학술지에 게재돼 의미를 더하고 있다. 청연중앙연구소는 최근 김현호(동신한방병원 병원장) 수석연구원 연구팀이 ‘여한의사의 경력개발에 대한 젠더의 영향 : 질적연구’라는 주제로 100번째 논문을 발표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100번째로 발표된 이번 논문은 영국의학저널(BMJ)이 발간하는 SCI(E)급 국제학술저널인 ‘BMJ Open’에 게재됐으며, 국내 최초로 여성 한의사를 대상으로 젠더가 경력 개발 과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연구팀을 이끈 김현호 수석연구원은 “국내 최초로 젠더가 전문직 여성 한의사에게 미치는 영향을 연구하고 국제 학계에서 성과를 인정받은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본 연구는 질적연구의 특성상 일반화 가능성을 확답할 수는 없으나, 추후 양적연구를 위한 근거 자료로서 의료 및 STEM 분야의 성인지 정책 및 교육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지난 2012년 개소한 청연중앙연구소는 올해로 7년째 운영되고 있으며 그동안 한의학 발전을 위해 다양한 연구 활동을 펼쳤고, 100번째 논문을 발표하는 결실을 맺게 됐다. 조희근 청연중앙연구소장은 “7년 만에 100번째 논문을 발표한다는 것은 그간 쉬지 않고 연구활동을 펼친 소속 연구원들의 땀과 노력의 결실이다”며 “이번 100번째 논문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더욱더 많은 연구와 더불어 한의학 발전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청연, 2019광주세계수영대회서 …

침, 부항, 추나요법 등 한의치료 받은 외국선수들 만족감 드러내

청연, 2019광주세계수영대회서 한의학 우수성 알려

[한의신문=김태호 기자]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외국인 선수들에게 한의학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친 청연한방병원이 화제다. 청연한방병원은 지난 18일 막을 내린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및 마스터즈 대회에서 한의학 홍보 활동을 펼쳤다고 지난 20일 밝혔다. 청연한방병원은 선수촌에 마련된 의료관광 지원을 위한 홍보관에서 한방파스와 FPT크림을 나눠주는 이벤트 등으로 외국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지난달 26일에는 카자흐스탄 남자 수구팀 선수 20여명을 초청해 만찬을 진행하며 한의학에 대한 홍보도 이어갔다. 대회 기간 동안 아르헨티나, 프랑스 등 다양한 국적을 가진 선수들이 청연한방병원에 내원해 치료를 받았으며, 이들은 허리, 어깨, 목 다양한 부위의 통증을 침, 부항, 추나요법 등 다양한 한의치료를 받고 효과를 느낀 것으로 전해졌다. 아르헨티나의 한 선수는 “태어나 처음으로 한의 치료를 받았는데 효과가 정말 좋았다”며 “다른 선수들에게도 꼭 추천해 주겠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청연한방병원 김지용 병원장은 “별들의 잔치에 청연이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스러울 따름이다”며 “대회 성공 개최 뿐만 아니라 한의학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주어진다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