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자생한방병원,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서 의료봉사

1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청주자생한방병원(병원장 최우성)은 지난 19일 ‘제39회 충북도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를 찾아 한의의료봉사를 실시했다.

이날 의료봉사에는 최우성 병원장을 비롯한 의료진과 임직원들이 행사가 열린 충북 청주시 사직동 청주체육관에 진료소를 열고 장애인 및 가족 30여명을 대상으로 한의진료를 실시했다.

이들에게는 개개인의 증상에 따른 건강상담과 함께 침 치료, 한약 처방 등 한의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진료 대기시간 동안 제공된 쌍화차와 한방 파스가 진료소를 찾은 환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이날 치료를 받은 양기준 (72)씨는 “마지막으로 침을 맞아본 지가 정말 오래됐다”며 “장애인들은 외출이 어려워 아파도 병원을 찾기 힘든데 이렇게 찾아와 신경 써주니 감사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최우성 병원장은 “장애인 분들을 위한 뜻깊은 행사에 청주자생한방병원이 함께 참가할 수 있어서 매우 뿌듯하다”며 “지역민 모두가 수준 높은 한의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이러한 기회를 계속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