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 키르기스스탄 대사 청연 방문

디나라 케멜로바 대사(가운데)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