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공공기관 최초 청렴도 4년 연속 1위 선정

청렴실천단 운영, 익명신고 제도 강화 등 청렴문화 공유·확산 노력 결과

1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2018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에서 공직유관단체 Ⅰ유형(정원 3000명 이상)에서 가장 높은 점수인 9.13점으로 1위에 선정됐으며, 공공기관 최초로 4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건보공단은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전 직원이 참여한 청렴실천단 운영, 익명신고 제도 강화, 지역공동체 등과의 연계·협력을 통한 청렴문화 공유에 주도적으로 노력했다.

특히 전국 178개 전 지사를 순회하며 청탁금지법 주요 내용 등 부패방지 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해 수요자의 요구에 맞는 ‘투트랙 청렴컨설팅’을 실시해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등 현장 중심의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했다.

또한 부패사건 근절을 위해 청렴감찰 활동을 강화와 익명신고시스템, 청탁금지 위반신고 등 부패신고 경로를 다양화하고 포상금을 확대했으며, 취약 분야 개선을 위해 청렴옴부즈만과 소비자·시민단체 등과 교류를 활성화해 건보공단 서비스의 문제점 등을 지속적으로 청취하고 개선하는 등 다각적인 반부패 청렴시책을 추진해 왔다.

이외에도 강원지역 기관간 반부패시책 공유 및 청렴행사를 공동개최하는 등 지역사회 구성원과의 소통을 활성화해 지역공동체 등과의 연계·협력을 통한 청렴문화 확산에도 노력하고 있다.

이와 관련 김용익 건보공단 이사장은 “건보공단이 4년 연속 공공기관 청렴도 최상위 기관으로 평가받은 것은 전 임직원이 각자의 자리에서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해 국민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얻은 것”이라며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국민의 평생건강을 책임지는 공공기관으로서 국가청렴도 향상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