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한의약 어울림 건강교실 운영

체질별 처치·한의 양생법·뇌혈관 예방 관리 등

SAMSUNG DIGITAL CAMERA
SAMSUNG DIGITAL CAMERA

[한의신문=윤영혜 기자]완주군보건소가 노인성 만성퇴행성 질환을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한의약 어울림 교실을 시작했다.

완주군은 고령화와 생활양식의 변화로 중풍, 치매 등 노인성 만성퇴행성 질환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한의약 어울림 건강교실을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이어갈 방침이라고 12일 밝혔다.

이달부터 시작된 건강교실은 사전에 선정된 삼례읍 4개 경로당을 직접 찾아가 총 16회 운영된다.

완주군에 따르면 관절염 제반 증상 완화 및 기능 회복으로 일상생활 불편 해소 및 환절기 운동 부족으로 인한 지역주민의 건강수준을 높이기 위해 만성· 퇴행성질환 증가에 따른 한의약적 접근방법으로 교육과 운동이 실시된다.

또 사전·사후 대사증후군검사(혈압, 혈당, 콜레스테롤 측정 등) 및 사상체질진단을 통한 한의약 개별상담 및 처치, 다양한 한의약적 양생법(운동, 마음, 음식 양생법 등), 관절예방교육, 심뇌혈관예방관리, 치매예방을 위한 선별검사와 통합건강증진사업 연계를 통한 건강한 구강관리교육, 우울증 예방교육 등도 진행된다.

김경이 보건소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환절기 어르신들의 건강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다양한 한의약적 건강관리 교육으로 주민건강 증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