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한의약연구소 ‘한의약 과학화와 산업화’ 심포지엄 개최

외국 약용식물과 한약의 제품개발 등 소개
순천대

[한의신문=민보영 기자] 전라북도 소재 국립 순천대학교 한의약연구소가 오는 23일 교내 70주년 기념관에서 ‘한약의 과학화와 산업화’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올 해로 17회를 맞은 이 심포지엄에서 박종철 한의약연구소장은 ‘크로아티아의 약용식물’과 ‘베트남 사이공식물원의 목본 약용식물’을, 최고야 한국한의학연구원 선임연구원은 ‘한약의 동명이물 문제와 해결방안’을, 최장기 한의학연 책임연구원은 ‘한약의 동명이물 문제와 해결방안’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또 안병관 한약진흥재단 선임연구원은 ‘한의약의 안전성 평가’를, 박상수 네이처바이오 대표는 ‘머위 추출물인 KP-1의 알츠하이머 개선 효과를 통한 치매예방 제품 개발’을 발표한다. 조용진 한국식품연구원 책임연구원은 ‘천연물 연구자를 위한 지식재산의 이해’를 주제로 강연을 할 예정이다.

박종철 한의약연구소장은 “순천대 한약심포지엄은 그동안 세계 각국 전통의약과 우리 한약의 과학화를 위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해 왔고,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외국 약용식물과 한약의 제품개발 그리고 지식재산에 대해 소개한다”며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국내 한약의 과학화와 산업화 방안에 대한 다양한 정보교류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