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지대 한방병원, 영월군서 의료봉사 실시

2014년 업무협약 이래 매년 지역주민 대상 의료봉사 진행

상지대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상지대학교 부속 한방병원은 17일 김삿갓면 예밀2리 마을회관을 방문해 의료봉사를 실시했다.

이번 의료봉사는 상지대 한방병원와 함께 영월군, 농협중앙회 영월군지부가 공동으로 진행했으며, 특히 이광호 상지대 부속 한방병원 교수를 비롯한 6명으로 구성된 의료봉사단은 농촌의 의료소외계층을 위해 건강상담과 함께 약재와 침·뜸 등을 활용한 양질의 한의의료서비스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었다.

영월군 관계자는 “바쁜 영농철을 맞아 제때 병원을 찾지 못하는 관내 농촌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건강한 농촌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월군은 농협중앙회 영월군지부와 함께 관내 농촌지역 주민들의 지속적인 건강 관리에 도움을 주고자 상지대 부속 한방병원과 2014년부터 업무협약을 맺고, 농촌재능나눔 의료봉사활동으로 매년 무료 한의진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