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28일 홍주의 회장 직무대행과 황병천 인천지부 회장이 국회 문광위 소속 신동근 의원을 만나 평생교육법 개정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있다.

2142-05-1

<한의신문(www.ako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