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기타>사설

첩약보험의 논란은 핵심을 외면한 것

첩약보험의 논란은 핵심을 외면한 것

첩약의 건강보험 급여 적용과 관련한 논란이 일고 있다. 이와 관련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발주한 ‘첩약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한 기반 구축…
2019년 한의약의 미래 먹거리 창출

2019년 한의약의 미래 먹거리 창출

2019년 한의약의 미래 먹거리 창출이 화두다. 한의약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다각적 접근을 해야 한다. 한의약의 임상 보고(寶庫)인 ‘…
대마 처방 허용 막는 규제 장벽

대마 처방 허용 막는 규제 장벽

오는 3월부터 희귀난치질환 환자는 질병 치료 목적으로 대마 성분 의약품을 처방 받을 수 있게 됐다. 이는 환자, 환자가족, 한의사를 중심으…
2019 기해년(己亥年)의 출발

2019 기해년(己亥年)의 출발

기해년(己亥年)은 육십간지의 36번째 해이다. ‘기’는 황이므로 ‘노란 돼지의 해’이다. 일명 황금돼지의 해라 부른다. 돼지는 예부터 집안에 …
2018년 무술년(戊戌年)의 한 해

2018년 무술년(戊戌年)의 한 해

창립 120주년의 역사를 달려온 대한한의사협회는 제43대 집행부에 이르기까지 어느 정도 정체와 답보의 세월을 보냈을지언정 긴 흐름으로 봤…
‘한의혜민대상 시상식’의 발전

‘한의혜민대상 시상식’의 발전

지난 12일 개최됐던 ‘2018 한의혜민대상 시상식’에서 대한스포츠한의학회가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스포츠한의학회는 올 초 평창, 강릉, …
돈 없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한다면

돈 없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한다면

한의추나요법이 어려운 난관을 딛고 드디어 건강보험을 적용받게 됐다. 이는 추나요법을 받는 환자들은 물론 이를 시술하는 한의사들에게도 …
추나요법 급여화를 환영한다

추나요법 급여화를 환영한다

정부가 한의약 분야의 보장성 강화 대책을 내놓았다. 지난달 29일 열린 제20차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이하 건정심)에서 한의추나요법에 대…
인생의 발목지뢰라는 ‘치매’

인생의 발목지뢰라는 ‘치매’

치매(癡呆)의 어원에는 어리석고, 미련하다란 뜻이 내포돼 있다. 그렇기에 치매질환은 대뇌신경세포의 손상으로 말미암아 지능, 의지, 기억 …
3개 의료단체의 의료체계 혁신 시동

3개 의료단체의 의료체계 혁신 시동

한의협, 치협, 간협 등 3개 의료단체장들은 지난 7일 한의사, 치과의사, 간호사의 업무 역할을 규정할 수 있는 단독법을 제정하자는데 합의했…
불균형한 한·양의 공공의료 지원

불균형한 한·양의 공공의료 지원

공공의료 분야에서의 한의약 배제는 어제 오늘의 이야기가 아니다. 가령 국립암센터, 국립교통재활병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등의 국공립 …
업무 협약으로부터 기대하는 효과

업무 협약으로부터 기대하는 효과

“회원 1인에게 부과되는 중앙회비는 많을 수도, 적을 수도 있다. 이를 사용하는 집행부는 항상 적다고 느낄 것이다. 그렇지만 회원들의 입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