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전통의학을 어떠한 방법으로 발전시킬지가 화두로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전통의학 역시 ‘근거중심의학(EBM)’이라는 시대조류에 편승하지 않고는 발전할 수 없다는 것이 한의계 대부분의 의견이다.

이러한 가운데 대한한의학회 EBM특별위원회(위원장 조기호)는 일본동양의학회 EBM특별위원회 및 일본동양의학회 Evidence Report TF가 발간한 ‘한방 치료 Evidence Report 2010-345 RCT(이하 EKAT 2010)’을 번역한 ‘임상 근거를 「만들고」「전달하며」「사용하는」 근거 중심의 한방처방’을 출간했다.

조기호 위원장은 “한국 한의사들이 한방의학을 하는 일본의사들과 교류하는 목적 중 하나는 시각을 좀더 넓혀보자는 것이며, 이들은 ‘전통의학’이라는 동일한 치료방법을 활용하고 있기 때문에 진료면에서, 또 연구방법론에서 얼마든지 공유가 가능할 것”이라며 “자국의 민족의학이라는 테두리를 넘지 못하고 자폐증에 걸리기 쉬운 결점을 지니고 있는 전통의학자들이 이러한 결점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국제적으로 명망있는 잡지의 신뢰성을 믿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조 위원장은 “환자들은 의료현장의 한의사와 양의사가 꾸준히 대화하고 교류하며 소통하기를 바라지만 실제 현장에서는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며 “한방치료의 효능을 입증하고 있는 다양한 RCT 논문이 게재돼 있는 이 책이 한·양방이 소통하고 대화하는데 소중한 자료로 활용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최근 들어 한의계도 병명 중심으로 진료가 이뤄지고 있어 일본의사들의 병명 투여에 대한 한약처방의 유효성과 안전성에 대한 자료는 한의진료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 책에는 △감염증(바이러스성 간염 포함): 18초록 △암(암 수술 후, 항암제의 불특정한 부작용): 31초록 △빈혈 등 혈액질환: 15초록 △대사·내분비질환: 11초록 △정신·행동장애: 11초록 △신경계질환: 11초록 △안질환: 3초록 △이질환: 6초록 △순환기계질환: 15초록 △호흡기계질환(인플루엔자, 비염 포함): 42초록 △소화관, 간담췌 질환: 53초록 △피부질환: 15초록 △근골격·결합조직 질환: 19초록 △비뇨기, 생식기 질환(갱년기장애 포함): 33초록 △산전, 산후 질환: 10초록 △증상 및 징후: 20초록 △마취, 수술 후 동통: 2초록 △기타: 30초록 등 총 345편의 RCT가 게재돼 있다.
(문의: 02-762-9194, 군자출판사).

신문게재일자 2011-08-08
입력시간 2011/08/01 12:30